기사 (전체 16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주주센터] [알림] '주주통신원의 눈’에 참여하고 싶다면?
4주에 한 번 본지에 실리는 칼럼 ‘주주통신원의 눈’에 참여하고 싶은 분들께 안내 드립니다.[주제와 글 방향]잘 아시다시피 '주주통신원의 눈'은 필자만 바뀔뿐 '연재물' 성격의 칼럼입니다. 그러니 중복되거나 비슷한 주제나...
이동구 에디터  2019-07-17
[한겨레:온 소식] 2019년 6월 <이달의 필진>과 한줄 논평
'한겨레:온 편집위원회'는 전월 등록기사 중 을 선정하여 소정의 원고료를 지급합니다. ‘6월의 필진’ 선정은 16분의 필진이 참여하였습니다. 6분이 이달의 필진으로 추천되었고, 참여자의 중복 투표를 통해 선정되었습니다. 추천받은 6분 중...
한겨레온편집위원회 편집위원  2019-07-12
[한겨레:온 소식] 2019년 상반기 <한겨레:온> 기사분석
2019년 상반기 에는 총 811건 기사가 실렸다. 월평균 135건, 일평균 4.5건이다. 상반기 활동 필진은 총 55명이다. 2019년 상반기 등록기사 전체 조회수는 30만이 넘었다. 기사당 평균 조회수는 372다.1. 2019년 상반기 '베...
한겨레온편집위원회  2019-07-03
[한겨레:온 소식] [인사]한주회 편집위원 및 객원편집위원 위촉
편집위원회의 추천을 받아 편집위원과 객원편집위원을아래와 같이 위촉합니다. 1. 편집위원 위촉김태평 객원편집위원을 편집위원에 임명함. (안지애 편집위원 보궐) 2. 객원편집위원 위촉김미경, 김혜성, 안지애, 유원진, 이미진, 이호균, 최성주, 하성환,...
최호진 주주통신원  2019-06-16
[한겨레:온 소식] 2019년 상반기 '한겨레주주통신원회' 워크숍
지난 6월 8일 여수에서 최호진 한겨레주주통신원회(이하 한주회)위원장 외 주주통신원 18명이 모여 워크숍을 열었다.서울·경인 지역에서 김미경, 김석진, 김진표, 심창식, 이요상, 이재준, 조형식, 최호진, 허익배(서울경인강 지역위원장), 경상 지역에서...
김미경 주주통신원  2019-06-12
[한겨레:온 소식] 5월 <이달의 필진>과 한줄 논평
'한겨레:온 편집위원회'는 전월 등록기사 중 을 선정하여 소정의 원고료를 지급합니다. ‘5월의 필진’ 선정은 22분의 필진이 참여하였습니다. 11분이 이달의 필진으로 추천되었고, 참여자의 중복 투표를 통해 선정되었습니다. 추천받은 11분...
한겨레온편집위원회 편집위원  2019-06-07
[한겨레:온 소식] 2019년 4월 <이달의 필진>과 한줄 논평
'한겨레:온 편집위원회'는 전월 등록기사 중 을 선정하여 소정의 원고료를 지급합니다. ‘4월의 필진’은 16명의 필진이 참여하여 추천과 투표를 통해 선정되었습니다. 추천받은 10명중 김나린, 박봉우, 이주형, 이호균, 최호진 통신원 5분...
한겨레온편집위원회 편집위원  2019-05-21
[주주센터] [한겨레신문사 견학 안내]
한겨레신문사는 2019년 아래와 같이 견학 프로그램을 운영합니다.1. 견학 대상자는 전국 중, 고등학교 재학생 20여 명 내외로 인솔 교사와 동행하면 됩니다. 당사 여건상 초등학생 견학은 받지 않음을 양해 바랍니다. 대학생, 직장인, 단체의 경우 별도...
이동구 에디터  2019-04-11
[한겨레:온 소식] 3월 <이달의 필진>과 한줄 논평
'한겨레:온 편집위원회'는 전월 등록기사 중 을 선정하여 소정의 원고료를 지급합니다. ‘3월의 필진’은 12명 필진들의 추천과 투표로 선정되었습니다. 추천받은 9명중 김광철, 김미경, 위정량, 이지산, 최성주 통신원 5분이 선정되었습니다...
한겨레온편집위원회 편집위원  2019-04-08
[<한겨레주주총회 특집>] [제 31차 주총 인터뷰] "주주 의견이 반영될 수 있을까?"
서대문에 사는 임00(남, 79세) 주주는 한발연(한겨레발전연대) 회원이다. 창간 당시 공직에 있었는데도 용감하게 주주가 되었다.주주총회는 계속 참석하고 있다. 당연히 나와야 할 곳으로 생각한다. 하지만 매년 주총에 참석하면서 아쉽게 느끼는 점이 많다...
김미경 주주통신원  2019-03-25
[<한겨레주주총회 특집>] 한겨레 31기 주주총회의 날
16일 오전 10시 30분 백범기념관에서 한겨레신문사 31기 주주총회가 열렸다. 많은 한겨레 주주들이 전국 각지에서 주주총회에 참석하였다. 출입구에 마련된 접수대에서는 행사 진행요원들이 주주님들의 주주확인 절차를 도와 주고 있다. ...
권용동 주주통신원  2019-03-22
[<한겨레주주총회 특집>] 31기 한겨레 주주총회 <주주 인터뷰>
31기 한겨레 주주총회 주총장에서 만난 파주에 사는 84세의 창간주주 심재경님은 인터뷰 내내 환하게 웃으시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다. 소년 같이 수줍은 미소에도 불구하고 70년 전의 일을 또렷이 기억해 내신다.“백범선생 서거일...
김진표 주주통신원  2019-03-21
[<한겨레주주총회 특집>] [제 31차 주총 인터뷰] "작은 소리라도 크게 들어달라"
서울에 사는 문인근(남, 72세)님은 한겨레 창간 당시 사업체를 운영하고 있었다. 세월이 험악한 시기였기에 한겨레 주주라고 하면 추적을 당할까 무서워 그 당시 초등학교 2학년 아들의 이름(=문정한)을 빌려 주주가 되었다. 한겨레 창간 시...
김미경 주주통신원  2019-03-20
[<한겨레주주총회 특집>] 주주는 소비재인가 관계재인가?
서울에 사는 윤효선(남, 72세)주주는 한겨레신문 창간 주주다. 처음 창간할 당시 국민주 신문을 만든다고 해서 너무 기뻤다. 그 때 흥분해서 50주를 샀고, 신문기사를 보니, 그 내용 또한 좋아서 나중에 50주를 더 샀다. 한겨레 사옥 동판에 본인의 ...
김미경 주주통신원  2019-03-20
[<한겨레주주총회 특집>] 내 몸 같은 한겨레에 하고 싶은 말이 많아서...
서울에 거주하는 김동수(남, 67세) 주주는 송건호 선생과 같이 동아일보에 근무했던 해직기자다. 한겨레 창간 시, 한겨레는 내 몸과 같다고 생각하여 적극 참여했다. 주변에도 권유하고 자신은 180주를 구입하여 주주가 되었다. 한겨레 주총...
김미경 주주통신원  2019-03-20
[<한겨레주주총회 특집>] [제 31차 주총 인터뷰] 공직 잘릴까 겁나 아내 이름으로 주주가 되었죠
제천에 사는 박상수(남, 74세)주주는 부인 우한례 주주를 대신하여 주총에 참석했다. 한겨레 창간 당시 공직에 근무하고 있었다. 한겨레 주주라고 하면 혹시나 잘릴까 아내 이름을 빌어 창간주주가 된 것이다. 한겨레 창간 전 정부(집권자)의 횡포가 눈에 ...
김미경 주주통신원  2019-03-18
[한겨레:온 소식] 2019년 2월 <이달의 필진>과 한줄 논평
'한겨레:온 편집위원회'는 전월 등록기사 중 을 선정하여 소정의 원고료를 지급합니다. ‘2월의 필진’은 13명 필진들의 추천과 투표로 선정되었습니다. 추천받은 7명중 권용동, 김상학, 김용택, 김형효, 하성환 통신원 5분이 선정되었습니다...
한겨레온편집위원회 편집위원  2019-03-10
[<한겨레주주총회 특집>] 제31기 한겨레 정기주주총회 의안: 2018년 재무제표(안)
한겨레신문사 제31기 정기주주총회가 3월 16일(토) 오전10시 30분, 서울 용산구 임정로 백범김구기념관 컨벤션홀에서 열린다. 이번 총회는 먼저 영업보고, 감사보고가 있고, 이어서 두 가지 의안에 대한 심의 및 결의가 있다. 의안은 제1호 의안 : ...
이동구 에디터  2019-02-28
[한겨레:온 소식] 2019년 1월 <이달의 필진>과 한줄 논평
'한겨레:온 편집위원회'는 전월 등록기사 중 을 선정하여 소정의 원고료를 지급합니다. ‘1월의 필진’은 20명 필진들의 추천과 투표로 선정되었습니다. 추천받은 6명중 김형효 통신원은 지난달 선정되어 제외되고 박봉우, 이지산, 이칠용, 조...
한겨레온편집위원회 편집위원  2019-02-11
[한겨레:온 소식] [인사] 한주회 운영위원회와 사업본부 구성 및 객원편집위원 위촉
한겨레주주통신원회(약칭 한주회)는 운영의 원활한 활동과 새로운 사업의 활성화를 위하여 다음과 같이 운영위원회와 사업본부를 구성하였으며, 객원편집위원의 증원이 필요하여 인사발령합니다.1. 운영위원회위원장 최호진 (한주회 전국운영위원장)수석부위원장 허익배...
최호진 주주통신원  2019-02-01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효창목길 6 (공덕동 116-25) 한겨레신문사 주주커뮤니케이션팀  |  전화 : 02)710-0124  |  등록일 : 2015년 1월 15일  |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23  |  발행인 : 양상우  |  편집인 : 김광호  |  에디터 : 이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광호
편집위원 : 김경애, 김동호, 김태평, 박효삼, 서기철, 심창식, 양성숙, 정혁준, 김국화  |  객원편집위원 : 김미경, 김혜성, 안지애, 유원진, 이미진, 이호균, 최성주, 하성환, 허익배
Copyright © 2019 한겨레: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