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9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한겨레주주총회 특집>] [제29기 주총인터뷰] 독자들은 올바른 세상을 꿈꾼다
주주총회는 별들의 모임이다. 제 29기 주총에도 많은 별들이 모여 자신들의 빛을 발하였다. 이 분들을 만나 이야기 나누는 것이 내게는 늘 행운이다. 이 분들이 있기에 한겨레가 정론지로서 올바른 방향을 잃지 않고 제 길을 갈 수 있었으며 광장을 가득 채...
김종선 주주통신원  2017-03-23
[<한겨레주주총회 특집>] [제29기 주총 인터뷰] 한겨레에 실망한 주주
서울 종로구에 거주하는 건축가 김0수(50세)씨는 창간주주다.▶ 언제 주주가 되었나?부모님께서 대학생 시절 4.19 혁명의 한가운데 계셨다. 1987년 6.10항쟁 때 자식들이 길거리로 나가는 것을 보았다. 우리가 겪었던 시대를 다시는 자식들에게 물려...
김미경 편집위원  2017-03-23
[<한겨레주주총회 특집>] 제29기 한겨레주주총회-경영진과의 대화
한겨레신문은 1987년 6월 항쟁을 계기로 바른 언론의 탄생을 갈구했던 시민들이 주축이 되어 시민주 형식으로 태어났다. 당시 나는 명동을 중심으로 한 6월 항쟁의 모습을 직접 목격했었고 넥타이부대(당시 여성 직장인들도 상당히 시위에 합류하였으므로 이 ...
김진희 주주통신원  2017-03-23
[<한겨레주주총회 특집>] [제29기 주총 인터뷰] 한겨레 주식을 무엇으로 보는가
관악구에 사는 박오수(50세)씨는 대학교 1학년 때 20만원을 내서 창간주주가 되었다. 학교 선생님인 형님(56세)도 창간주주다. 87년 6.10 항쟁 후 노태우가 대통령에 당선되었다. 크게 좌절했다. 그 당시 믿을만한 언론이 없었다. ...
김미경 편집위원  2017-03-22
[<한겨레주주총회 특집>] 꿈 꾸어라! 한겨레 신문 독자 주주들이여!
촛불집회와 탄핵으로 새로운 전기를 맞이한 독자와 주주, 시민사회 앞에 큰 기대와 꿈을 가지고 제 29기 한겨레 주주총회가 3월 18일 오전 10시 백범기념관에서 성대하게 개최되었다. 주총이 시작하기 전의 문화행사로는 평화를 사랑하고 노래를 좋아하는 사...
김종선 주주통신원  2017-03-22
[<한겨레주주총회 특집>] 한겨레신문사 제29기 정기주주총회 동영상
1. 개회 및 국민의례2. 순국선열 및 민주열사를 위한 묵념3. 출석주주 및 주식수 보고4. 개회선언5. 의장인사 6. 영업보고 및 감사보고 -영업보고 -감사보고 -질의응답 7. 의안심의 -제1호 의안 : 제29기(2016 사업년도) 재무제표 승인의 ...
박효삼 편집위원  2017-03-22
[<한겨레주주총회 특집>] [제29기 주총 인터뷰] 식지 않는 한겨레 사랑 창간주주들
충남 서산에 거주하는 한주선(71세)씨는 창간 주주다. 부인과 함께 서산에서 올라 와 주총에 참여했다. 공직 생활로 수원에서 거주하다 최근 서산으로 이주하여 귀농했다. 다소 규모가 작은 농경작이지만 봄이 되어 바쁘다고 한다.한겨레 창간 ...
정병길 주주통신원  2017-03-21
[<한겨레주주총회 특집>] [제29기 주총 인터뷰] 정의를 위해 일치 단결하는 것이 공존의 길
하고 싶은 말씀이 많으신 듯, 누군가 이야기를 들어주었으면 하는 듯 했다."내게 시간이 얼마 없어" 하시며 의자를 당겨 앉으신다. 이야기를 들어 드려야겠단 생각이 들었다. 팜플렛 배포에 분주하던 나를 굳이 불러 옆에 앉혀놓고 두서없이 이야기를 시작하신...
김진표 주주통신원  2017-03-21
[<한겨레주주총회 특집>] 한겨레신문사 제29기 정기주주총회 식전 문화행사 동영상
1. 평화의나무 합창단 축하공연 : 그날이 오면평화의나무 합창단 축하공연 : 그날이 오면, 어머니2. 권진원 축하공연 : 푸른 강물 위의 지하철권진원 축하공연 : 아름다운 사람
박효삼 편집위원  2017-03-21
[<한겨레주주총회 특집>] [제29기 주총 인터뷰] 해마다 주총에 오는 두 주주
서울시 성북구에 사는 양규석(89세)씨는 딸(54세)하고 같이 창간주주다. 창간부터 현재까지 오직 한겨레만 구독하고 있는 열혈 한겨레 사랑 창간독자이기도 하다. 창간 당시 양규석씨는 20주를 구입했다. 마침 집을 짓고 있었기 때문에 여유...
김미경 편집위원  2017-03-20
[<한겨레주주총회 특집>] 제29기 주주총회 식전 문화행사
3월 18일 백범 기념관 컨벤션홀에서 제29회 한겨레 정기 주주총회가 열렸다. 주총 본 회의에 앞서 올해도 식전 문화행사가 진행되었다. 1회 문화행사에 김선우 시인과 가수 전인권씨, 2회 때는 송경동 시인과 가수 김장훈씨가 출연해 세월호 참사의 아픔과...
양성숙 부에디터  2017-03-19
[<한겨레주주총회 특집>] 한겨레신문사 제29기 정기주주총회 성황리에 열려
한겨레신문사 제29기 정기 주주총회가 지난 18일 서울 용산구 백범기념관에서 900여 명의 주주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한겨레는 1987년 ‘6월항쟁’ 이후 바른 언론을 만들고자 하는 6만7천여 주주들의 염원을 담아 세계 유일 국민주 방식으로 창간...
안지애 편집위원  2017-03-19
[<한겨레주주총회 특집>] [속보] 제29기 한겨레신문사 주주총회
오늘 18일, 오전 10시, 서울 용산구 백범기념관에서 한겨레신문사 제 29기 정기 주주총회가 열렸다. 올해 사전 문화행사는 지난 촛불시위 광화문 무대에서도 공연하며 많은 이들의 눈시울을 붉게한 권진원과 평화의 나무 합창단 무대로 진행될 예정이다. 오...
안지애 편집위원  2017-03-18
[한겨레:온 소식] 2월 <이달의 필진> 선정
한겨레:온 편집위원회에서는 전월 한 달간 등록된 기사와 그간 참여 활동을 참작해 을 선정하여 소정의 원고료를 지급합니다. 은 취재활동과 그 밖의 조회수, 참신성, 글의 완성도, 참여도 등을 고려하여 선정됩니다. 취재기사(개념가게, 인터뷰, 현장취재) ...
양성숙 부에디터  2017-03-14
[<한겨레주주총회 특집>] 한겨레 주주총회 18일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려
국민주 신문 한겨레의 정기주주총회가 18일(토) 오전 10시 서울시 용산구 임정로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다. 한겨레는 1988년 창간이래 수많은 주주들과 함께 정기주주총회를 치렀다. 스물아홉 번째 맞는 올해는 특히 박근혜-최순실 국정농단의 진실을 끈질...
이동구 에디터  2017-03-03
[주주센터] 한겨레신문 주식을 증여하고자 합니다
한겨레신문 주식을 증여하고자 합니다. 한겨레신문이 우리사회 소금 역할을 하고 있다는 사실은 모두들 인정하시리라 믿습니다. 참된 언론의 중요성은 새삼 말할 필요가 없겠죠. 이번 최순실 사태를 세상에 들어내는데도 jtbc 전에 한겨레신문이 숨은 공로자임을...
양성숙 부에디터  2017-02-19
[한겨레:온 소식] 2017년 1월 <이달의 필진> 선정
한겨레:온 편집위원회에서는 전월 한 달간 등록된 기사와 그간 참여 활동을 참작해 을 선정하여 소정의 원고료를 지급합니다. 은 취재활동과 그 밖의 조회수, 참신성, 글의 완성도, 참여도 등을 고려하여 선정됩니다. 취재기사(개념가게, 인터뷰, 현장취재) ...
양성숙 부에디터  2017-02-16
[한겨레:온 소식] 나눔확약서
한주회(한겨레 주주통신회)에서는 젊고 유능한 주주를 영입하여 을 활성화하는 사업 취지로 나눔확약서를 마련하였습니다.양식은 아래와 같고 http://cafe.daum.net/hanijuju/NXD7/78 로 들어가면 나눔확약서를 만든 취지, 참여방법과 ...
양성숙 부에디터  2017-01-16
[한겨레:온 소식] 12월 특별원고료 지급대상 필진 선정
지난 12월에 등록된 기사 147건 중에서 편집위원이 특별원고료 지급대상으로 추천한 글은 다음의 12 기사입니다. 1 [대만이야기 25] : 교토삼굴(狡兎三窟)http://www.hanion.co.kr/news/articleView.html?idxno...
양성숙 부에디터  2017-01-12
[한겨레:온 소식] 2017년을 맞이하는 <한겨레:온>
지난 29일 문화공간온에서 2주년 기념식 및 한겨레주주통신원회(한주회) 수도권 모임인 서울-경.인.강의 2016년 송년회가 있었다. 이번 모임에서는 지난 2년간 한겨레온을 널리 알리는 데 크게 기여한 기사 4편에 대한 특종상 시상식도 같이 있었다. ...
김진표 주주통신원  2017-01-02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효창목길 6 (공덕동 116-25) 한겨레신문사 주주커뮤니케이션팀  |  전화 : 02)710-0124  |  등록일 : 2015년 1월 15일  |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23  |  발행인 : 김현대  |  편집인 : 이상준  |  에디터 : 이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준
편집위원 : 김경애, 김국화, 김동호, 김미경,김태평, 서기철, 심창식, 정혁준, 허익배   |  객원편집위원 : 김혜성, 박춘근, 박효삼, 안지애, 양성숙, 최성주, 하성환
Copyright © 2020 한겨레: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