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4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49. 전생, 환생, 윤회 이야기
1) 전생(前生) - 불교 용어. 삼생(三生)의 하나. 이 세상에 태어나기 이전의 생애를 이른다. 삼생은 전세(前世), 현세(現世), 내세(來世)의 세 가지이다.2) 환생(還生) - 불교 용어. 열반계로부터 부활함. 또는 그런 일. 실대승의 뜻에 의하...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7-08-07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48. 윤달(閏月) 이야기
2017년 올해는 양력으로 6월 24일부터 7월 22일까지 윤달(윤5월)이 들었네요. 윤달에 관련된 이야기는 검색해 보면 궁금증을 풀어주는 자료가 많네요. 윤달은 공달(空月)이라 하여 ‘하늘의 천신(天神)과 땅의 지신(地神)...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7-07-23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47. 공부, 무엇을, 왜 하는가?
공부에는 지식 공부와 진리(도 법) 공부가 있다는 것을 알지요. 지식 공부는 학교에서 탐구하는 공부이겠지요. 진리 공부는 이법과 심법이 있음을 이미 소개한 바가 있지요(연재물 1. 7. 31회). 공부. 왜, 하는가? 인간의 삶의 가치와 목적이 다 그...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7-07-10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46. 아상 아만 아집 - 무엇을 아시나요?
우리는 그 동안 자연의 진리(이법)와 마음의 진리(심법)를 공부해 오고 있지요. 이러한 우주 진리 공부(易) 차원에서 보면 지식으로 아는 것은 안다고 할 수 있는 것이 아니지요. 지식은 쌓는 것이고 진리는 덜어내는 것이라지요(노자 48장). 그렇다고 ...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7-06-26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45. 하지(夏至) 이야기
2017년 6월 21일이 하지네요. 이미 24절기에 대해 소개한 바는 있지요(연재물 34회). 4계절 24절기는 지축이 기울어져서 생기는 천체의 현상이라지요.여름이 지극한 것을 하지라 하고, 겨울이 지극한 것을 동지(冬至)라 하지요. 아래 도표에서 주...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7-06-11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44. 한자 1만자 알기(9) - 원효 파자
원효대사가 하루는 거리에서 노래부르기를 ‘수허몰가부 아작지천주(誰許沒柯斧 我斫支天柱!)’ = “누가 자루 없는 도끼를 빌려 주겠는가. 내가 하늘을 받친 기둥을 찍어 버리겠노라!”라고 하였는데, 사람들이 모두 뜻을 알지 못하였습니다. 이 때 태종이 그것...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7-05-27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43. 한자 1만자 알기(8) - 不과 帝
아주 오랫동안 초기 원시 인류의 생식 숭배는 다소 과장돼 왔다지요. 그리고 과장된 주장을 하는 이들은 형태를 연상하는 것이 언제 어디서나 풍경과 사물을 보고 감정이 동하는 번거로운 수준에 이른 사람들이었다고 생각해 본다지요.하지만 초기 원시 인류가 생...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7-05-15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42. 한자 1만자 알기(7) - 창힐
한자의 기원과 문자 발명에 대해서는 창힐(倉頡 BC4666년 ~ BC4596년)이라는 사람이 등장을 하지요. 창힐은 중국 고대 전설 시대의 전설에 나오는 황제(黃帝)의 신하로 새의 발자취에서 착상(着想)하여 처음으로 글자를 만들었다고 하네...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7-04-30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41. 한자 1만자 알기(6) - 측자점 예화
[편집자 주] 공자는 을 읽은 지 3년 만에 '지천명', 즉 하늘이 만물에 부여한 원리를 깨달았다고 합니다. 주역은 동양학의 뿌리라고도 합니다. 동양의 가장 오래된 경전이란 뜻이죠. 주역은 유학에서 말하는 '삼경' 중 하나...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7-04-16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40. 한자 1만자 알기(5) - 측자파자
[편집자 주] 공자는 을 읽은 지 3년 만에 '지천명', 즉 하늘이 만물에 부여한 원리를 깨달았다고 합니다. 주역은 동양학의 뿌리라고도 합니다. 동양의 가장 오래된 경전이란 뜻이죠. 주역은 유학에서 말하는 '삼경' 중 하나...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7-04-03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39. 한자 1만자 알기(4) - 한자의 마력
[편집자 주] 공자는 을 읽은 지 3년 만에 '지천명', 즉 하늘이 만물에 부여한 원리를 깨달았다고 합니다. 주역은 동양학의 뿌리라고도 합니다. 동양의 가장 오래된 경전이란 뜻이죠. 주역은 유학에서 말하는 '삼경' 중 하나...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7-03-19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38. 한자 1만자 알기(3) - 부수 위치
[편집자 주] 공자는 을 읽은 지 3년 만에 '지천명', 즉 하늘이 만물에 부여한 원리를 깨달았다고 합니다. 주역은 동양학의 뿌리라고도 합니다. 동양의 가장 오래된 경전이란 뜻이죠. 주역은 유학에서 말하는 '삼경' 중 하나...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7-03-06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37.한자 1만자 알기(2) - 육서
[편집자 주] 공자는 을 읽은 지 3년 만에 '지천명', 즉 하늘이 만물에 부여한 원리를 깨달았다고 합니다. 주역은 동양학의 뿌리라고도 합니다. 동양의 가장 오래된 경전이란 뜻이죠. 주역은 유학에서 말하는 '삼경' 중 하나...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7-02-19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36. 입춘과 택일(擇日)
[편집자 주] 공자는 을 읽은 지 3년 만에 '지천명', 즉 하늘이 만물에 부여한 원리를 깨달았다고 합니다. 주역은 동양학의 뿌리라고도 합니다. 동양의 가장 오래된 경전이란 뜻이죠. 주역은 유학에서 말하는 '삼경' 중 하나...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7-02-07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35. 한자 1만자 알기(1)
[편집자 주] 공자는 을 읽은 지 3년 만에 '지천명', 즉 하늘이 만물에 부여한 원리를 깨달았다고 합니다. 주역은 동양학의 뿌리라고도 합니다. 동양의 가장 오래된 경전이란 뜻이죠. 주역은 유학에서 말하는 '삼경' 중 하나...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7-01-23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34. 동지와 X마스, 丁酉年
[편집자 주] 공자는 을 읽은 지 3년 만에 '지천명', 즉 하늘이 만물에 부여한 원리를 깨달았다고 합니다. 주역은 동양학의 뿌리라고도 합니다. 동양의 가장 오래된 경전이란 뜻이죠. 주역은 유학에서 말하는 '삼경' 중 하나...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7-01-08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33. 유식론(唯識論) - 개구즉착
[편집자 주] 공자는 을 읽은 지 3년 만에 '지천명', 즉 하늘이 만물에 부여한 원리를 깨달았다고 합니다. 주역은 동양학의 뿌리라고도 합니다. 동양의 가장 오래된 경전이란 뜻이죠. 주역은 유학에서 말하는 '삼경' 중 하나...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6-12-26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32. 유식론(唯識論) - 인자심동
[편집자 주] 공자는 을 읽은 지 3년 만에 '지천명', 즉 하늘이 만물에 부여한 원리를 깨달았다고 합니다. 주역은 동양학의 뿌리라고도 합니다. 동양의 가장 오래된 경전이란 뜻이죠. 주역은 유학에서 말하는 '삼경' 중 하나...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6-12-11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31. 유심론(唯心論) 유식론(唯識論)
[편집자 주] 공자는 을 읽은 지 3년 만에 '지천명', 즉 하늘이 만물에 부여한 원리를 깨달았다고 합니다. 주역은 동양학의 뿌리라고도 합니다. 동양의 가장 오래된 경전이란 뜻이죠. 주역은 유학에서 말하는 '삼경' 중 하나...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6-11-27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30. 우주 1년과 우주 기운 이야기
[편집자 주] 공자는 을 읽은 지 3년 만에 '지천명', 즉 하늘이 만물에 부여한 원리를 깨달았다고 합니다. 주역은 동양학의 뿌리라고도 합니다. 동양의 가장 오래된 경전이란 뜻이죠. 주역은 유학에서 말하는 '삼경' 중 하나...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6-11-14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효창목길 6 (공덕동 116-25) 한겨레신문사 주주센터  |  대표전화 : 02)710-0128  |  팩스 : 02)710-0129
등록번호 : 서울 아03523  |  발행인 : 양상우  |  편집인 : 김광호  |  에디터 : 이동구  |  부에디터 : 안지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광호
편집위원 : 김경애, 김미경, 박효삼, 서기철, 심창식, 양성숙, 정혁준  |  객원편집위원 : 이미진, 유회중, 이다혜, 천예은
Copyright © 2017 한겨레: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