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8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역학(易學)' 81. 율려(律呂) 이야기
‘율려’란 순수음양 운동을 말하지요. 양율음려(陽律陰呂), 율동여정(律動呂靜)으로 생명의 음양 운동이지요. 숨, 호흡, 리듬, 소리이지요. 곧 생명의 핵(核)이네요. 자연의 리듬을 가야금(伽倻琴) 12줄에 옮겨 놓았지요. 12율은 1옥타브의 음정을 1...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9-02-11
[김상학의 쉬운역학] 인생 4단계 수행 '아쉬라마'
사람은 왜, 사는가? 어떻게 살 것인가? 어디서 와서 어디로 가는가? 이런 근원적 본질적 질문에 봉착할 때가 있지요. 빠른 사람은 사춘기 시절에 경험해 본 사람도 있을 것이고, 또는 청년 시절에, 또는 먹고 사느라고 정신없이 바쁜 시기를 보내고, 인생...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9-01-22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역학(易學)' 79. 정명(正名)과 3.1 혁명
동양에서 정명사상은 공자 이전에도 있어 왔지만 공자에 와서 정립된 것으로 알려져 있네요. 정명의 의미로는 우선 ‘바른 이름. 이름을 바르게 한다. 그 사물에는 그에 맞은 바른 이름이 있어야 한다’는 뜻으로 접근을 하면 되겠네요. 서양의 관점에서는 ‘언...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9-01-08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역학(易學)' 78. 꿈 이야기
꿈은 인간의 가장 일상적이고 오래된 신비한 경험이라 하지요. 사람들은 꿈속에서 일어났던 일을 남에게 이야기 하는 경향이 흔히 있지요. 그래서 꿈에 관한 문자가 등장을 하게 되었다고도 하지요. 사전적 의미로는 ‘잠자는 동안에 깨어 있을 때와 마찬가지로 ...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8-12-23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역학(易學)' 77. 己亥年, 새해 운세
2018 戊戌년도 저물고 있네요. 이미 소개한 바와 같이 새해 시작은 양력 1월 1일도, 음력 1월 1일도 아니지요. 양력과 방송의 영향으로 1월 1일이 새해 시작인 것처럼 보이지요. 그러나 2019 己亥년은 양력 2019년 2월 4일 12시 13분,...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8-12-09
[김상학의 쉬운역학] 한민족 최초의 가요 ‘어아가 (於阿歌)'
최초의 애국가는 기독교 친일매국노 윤치호가 작사하고 친일파 이키타이 안(안익태)이 작곡했는데, 사실 우리민족 최초의 애국가는 어아가다. 어아는 하늘 땅을 말하고 우주창조의 기운 음양을 뜻하며 지극한 감탄사다. 강화도 참성단을 만드신 2대 단군 부루 작...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8-11-26
[김상학의 쉬운역학] 을파소의 참전계경 : 온전한 인간이 되는 길에 참여하라
은 배달시대부터 내려오던 한민족의 윤리 교과서라 하지요. 참전은 ‘참여할 참參’자에 ‘신선 이름 전佺’자인데, 전佺 자는 ‘사람 인人변’에 ‘온전 전全’자를 붙인 글자이네요. 그래서 참전은 ‘완전한 인간이 되는 길에 참여한다’는 뜻이고, 참전계란 그러...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8-11-12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역학(易學)' 74. 환단고기와 삼일신고
우리가 한민족으로 사는 이상은 남녀노소가 정신적 공약수가 있어야 하지요. 여러 문제로 서로 갈등 요소가 있을수록 더더욱 정신적 공감대가 필요하지요. 한글, 태극기, 아리랑, 김치, 간장, 고추장, 된장... 이것들은 공약수로서 기본 요소는 될지언정 근...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8-10-29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역학(易學)' 73. 환단고기와 염표문
우리 한민족 교육헌장인 을 들어 보신 적이 있나요? ‘마음(念) 속에 지닌 큰 뜻을 드러낸(標) 글’이라는 뜻이지요. 이것은 국민교육헌장(1968년 반포)이 아니지요. 환인, 환웅의 국통(환국)을 이어 받은 신시 배달의 초대 환웅천황이, 환국의 국시인...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8-10-11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역학(易學)' 72. 환단고기와 신교(神敎)
우리가 를 말하면 의심을 하지요. 위서(僞書) 논란이 그것이지요. 물론 단순한 역사서로 보면 잘못된 것이 있겠지요. 그러나 는 우리 한민족의 종교서요, 제의서요, 철학서요, 지혜서요, 교훈서요, 수양서요, 역사서라는 것을 알아야 하지요. 또한 너무 생...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8-10-02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역학(易學)' 71 환단고기와 천부경, 위서(僞書) 논란을 넘어
개천절이 다가오네요. 하늘의 문을 열은 민족! 단군 할아버지, 곰과 호랑이. 백의 민족, 배달의 민족... 이런 말들이 떠오르지요. ‘배달’이라는 말은 ‘밝달’ 곧 ‘밝은 광명의 땅’이라 하지요. 가장 성대한 민족 축제가 되어야 하는 날이지요. 그런데...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8-09-17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역학(易學)' 70. 기도와 절, 진언
마음 수행법으로는 기도, 절, 염불(念佛), 주문(呪文), 간경(看經), 독경(讀經), 사경(寫經), 삼매(三昧), 8선정(禪定), 사마타(止), 위빠사나(觀), 아나빠나(아나. 들숨. 흡吸. 陰/ 빠나. 날숨. 호呼. 陽) 사띠(念), 참선(參禪) ...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8-09-04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역학(易學)' 69.신앙 종교와 삼위일체
“인간은 만물의 영장이다. 인간은 정치적, 사회적, 경제적, 문화적, 종교적 동물이다.” 많이 들어 온 말이지요. ‘인간은 homo ( x )이다. 인간은 그 모든 그 무엇이다.’ 이렇게 다시 정의를 내리고 싶네요.따라서 인생과 삶 자체가 정치이고, ...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8-08-20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68. 철학, 깨달음의 다리
개인, 국가, 한 민족이 경제적 부와 문화적 선진국을 누리기 위해서는 그 민족, 국가의 사상 철학과 국민의식이 밑바탕이 되어야 하겠지요. 다시 말하면 본체(본질)에 대한 물음이 있어야 하는 것이지요. 이 질문은 철학적 질문이 되겠네요.철학? 보이는 세...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8-07-23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67. 깨달음(覺)이란?(2)
도(진리. 법)란 무엇인가? 그리고 이것들에 대한 자각이 깨달음이라는 것도 생각해 보았지요. 결국 깨달음이란? 1) 우주 본체, 본질에 대한 자각2) 작용 현상에 대한 자각3) 이 둘 사이의 상호 작용에서 일어나는 모든 현상에 대한 자각을 말하겠네요....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8-06-26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66. 깨달음(覺)이란?(1)
깨달음(覺)이란 무엇인가? 이 질문에 대한 대답은 우주란 무엇인가?(理法), 나는 누구인가?(心法). 이 두 질문에 대한 대답과 같은 것이라 할 수 있지요. 다시 말하면 도(진리. 법)에 대한 자각이지요(연재물 1. 7. 31회).이 경지를 안다는 것...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8-05-28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65. 道란, 무엇인가?
우리는 흔히 ‘도를 통한다. 진리를 깨닫는다. 법을 체득한다’고 말하지요. 이 말들은 서로 비슷하게 사용되지요. 그러나 비슷하다는 것은 같은 것은 아니지요. 말이 다르면 분명 무언가는 다른 것이지요. ‘도道’라는 용어는 노장 사상과 유학에서 자주 사용...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8-04-29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64.내 마음 나도 몰라!
불교의 팔만대장경을 한 글자로 심(心), 공(空), 두 글자로 마음, 다섯 글자로 일체유심조(一切唯心造), 여덟 글자로 색즉시공 공즉시색(色卽是空 空卽是色), 열한 글자로 조견오온개공 도일체고액(照見五蘊皆空 度一切苦厄)이라고 할 수 있다지요. 이것도 ...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8-03-26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63. 내 마음 나도 알아!
지난 회에서 에 대해 알아보았지요. 마음은 변하지 않는 본 마음, 참 마음, 본성(9식)이고, 생각은 변하는 온갖 번뇌 망상의 생각(6 7 8식)이라고 했지요. 중요한 것은 본 마음, 참 마음이네요. 변하지 않는 영원한 자리이니까요. 이 자리를 보는 ...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8-03-12
[김상학의 쉬운역학] 김상학의 '쉬운 역학(易學)' 62.마음과 생각
마음 ≻ 맘 ≻ 몸, 마음과 몸은 둘이 아니네요. 그렇다고 하나도 아니지요(不二 而 不一). 둘이 아니라는 관점은 본체(本體), 하나도 아니라는 것은 작용(作用)의 관점에서 바라본 것이지요. 이것은 체(몸)와 용(몸짓)의 관계를 ...
김상학 주주통신원  2018-02-26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효창목길 6 (공덕동 116-25) 한겨레신문사 참여소통 데스크  |  전화 : 02)710-0093  |  등록일 : 2015년 1월 15일  |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23  |  발행인 : 양상우  |  편집인 : 김광호  |  에디터 : 이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광호
편집위원 : 김경애, 김동호, 박효삼, 서기철, 심창식, 안지애, 양성숙, 정혁준, 김국화  |  객원편집위원 : 김태평, 김혜성, 유원진, 이미진, 허익배
Copyright © 2019 한겨레: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