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5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여기 이사람] 어모장군(禦侮將軍) 전방삭(全方朔) (27)
전방삭 장군께서 국가에 헌신한 경로를 알아 보기위해 조선시대 중기에 해당하는 서관관직(무관)과 훈련원 조직 등을 여러 문헌을 통하여 알아보았다. ∎조선시대 훈련원 조직 및 담당 직무『경국대전』에 따르면정2품 지사 1명, - (겸임으로 파견된...
전종실 주주통신원  2020-03-26
[여기 이사람] 어모장군(禦侮將軍) 전방삭(全方朔) (26)
2018년 11월 29일 벌교 홍교축제에는 읍민과 더불어 주변 고흥, 순천 주민과 각 기관장 그리고 취재진 등 3,000여 명을 모시고 60년에 한번 열리는 유서 깊은 행사로 벌교 홍교(虹橋; 무지개다리) 제7주갑을 맞아 성대히 진행되었다.이 행사는 ...
전종실 주주통신원  2020-03-25
[여기 이사람] 어모장군(禦侮將軍) 전방삭(全方朔) (25)
▆ 전방삭 장군 ⌜선무원종공신록권⌟ 보성군 향토문화유산 제5호로 지정 고시보성군에서는 2017년 7월 11일 군내에 산재(散在)해있는 문화유산을 학자들로 하여금 엄격히 심사하여 12점을 보성군 향토문화유산으로 지정 고시...
전종실 주주통신원  2020-03-23
[여기 이사람] 어모장군(禦侮將軍) 전방삭(全方朔) (24)
•충효사(忠孝祠)전방삭 장군 후손들의 문중 사정은, 전방삭 장군께서 의병을 창의하기 이전 까지는 권세나, 경제적으로 읍내의 실정으로 보아 남부럽지 않게 생활했다. 그 뒤 전방삭 장군께서 의병을 창의한 뒤 군량미가 부족하자 전 재산을 군량미로 ...
전종실 주주통신원  2020-03-19
[여기 이사람] 어모장군(禦侮將軍) 전방삭(全方朔) (23)
먼저 선조께서는 선무원종공신에게 어떤 약속을 했는지 당시에 내린 전지를 알아보았다.선무원종공신록권 뒤쪽 103페이지 부터는 다음과 같은 전지(傳旨)가 기록되어 있다. 역문만력 33년(1605년) 4월 16일, 행 도승지 신 ...
전종실 주주통신원  2020-03-18
[여기 이사람] 어모장군(禦侮將軍) 전방삭(全方朔) (22)
전홍례(全弘禮)는 1575년 보성군 우산리 택촌 마을에서 태어 낳다. 증조부 전청(全淸)은 진사로 보성 원효산(元效山)에서 후학을 가르쳐, 후세인들은 덕이 많은 인물로 ‘군자(君子)’라고 칭송을 했다. 그의 조부 전윤부(全潤富)는 장흥 도호부사를 지내...
전종실 주주통신원  2020-03-16
[여기 이사람] 어모장군(禦侮將軍) 전방삭(全方朔) (21)
우리나라의 장서각이나 백과사전 중 전방삭 장군의 공적이 기록된 내용을 발췌하여 소개한다.▆ 왕실도서관 장서각 디지털 아카이브忠武李公舜臣同殉諸公事實全方朔字日進天安人判官壽完玄孫進士淸孫孝友有武藝以別薦除訓鍊院正壬辰從李忠武公與崔大晟宋大立等贊劃戎務連捷...
전종실 주주통신원  2020-03-12
[여기 이사람] 어모장군(禦侮將軍) 전방삭(全方朔 ) (20)
전라남도에서는 매월 2회 ⌜전남새뜸⌟이란 도지를 발행하고 있다. 2019년 5월부터 8회에 걸쳐 ⌜호남 의병사⌟라는 제목으로 전남대학교 문화유산 연구소 연구원 노기욱 박사가 연재를 했다. 그 내용 중 전방삭 ...
전종실 주주통신원  2020-03-10
[여기 이사람] 어모장군(禦侮將軍) 전방삭(全方朔) (19)
위 서적은 단기 4314년(서기1981년) 5월 성균관장 이재서(李載瑞)님의 서(序)를 시작으로 책명의 부재로 호좌수영이충무공관하진충제공추모록(湖左水營李忠武公管下諸公追慕錄)이라 칭하고 112명의 명단과 함께 공적이 기록되어있다. 서두에 이순신(李舜臣)...
전종실 주주통신원  2020-03-09
[여기 이사람] 어모장군(禦侮將軍) 전방삭(全方朔) (18)
호남절의록은 정조 23년 (1799년) 최초 발간되어 오늘에 이른 것으로 후일 학자나 광주향교, 전라남도가 재발행하여 오늘에 이르고 있다. 그 중 김동수 교수의 ⌜호남절의록⌟을 소개하고자 한다.김동수 교수는 책머리 일러두기에서 다...
전종실 주주통신원  2020-03-06
[여기 이사람] 어모장군(禦侮將軍) 전방삭(全方朔) (17)
2015년 3월 26일 전남 담양군 창평면 유천리 월봉산아래 역사공원에서 광주·전남 조선 5란 충의사(忠義士) 호국 충혼탑 제막식을 가졌다.이 충의사 호국 충혼탑은 나라와 민족이 풍전등화의 위기에 처하여 있을 때 분연히 떨쳐 일어나 구국전선에서 앞장선...
전종실 주주통신원  2020-03-04
[여기 이사람] 사만 명이 넘는 동포가 함께 손 잡았던 만주와 연해주의 기미년 만세시위
기미년에 우리 민족의 독립을 향한 뜨거운 열망을 담은 거족적 만세시위가 있었다. 1919년 3월 1일 서울에서 시작한 만세시위는 압록강과 두만강을 건너 간도와 연해주에서 이어졌다. 당시 일본군 조선헌병사령부는 만주와 연해주에서의 만세시위 현장을 세세하...
최성주 객원편집위원  2020-03-03
[여기 이사람] 어모장군(禦侮將軍) 전방삭(全方朔) (16)
충무공 이순신 장군의 위패를 모시는 최초 사당을 전남 여수에 건립하게 된 경위를 알아본다.선조실록 107권, 선조 31년 12월 1일 임자 5번째기사 1598년 명 만력(萬曆) 26년비변사가 이순신의 사당을 세울 것을 요청하다(국역)비변사가 아뢰기를,...
전종실 주주통신원  2020-03-01
[여기 이사람] 어모장군(禦侮將軍) 전방삭(全方朔) (15)
∎보성군과 지역민의 인정보성군에서는 1917년 7월 11일 보성군 향토문화유산 12점을 지정 고시했다. 이는 결코 가벼운 일이 아니기에 유명 전문가를 초빙하여 심사가 이루어졌고 심사 발표에 신중을 기하였다. 그 중 전방삭 장군 후손(전종실)...
전종실 주주통신원  2020-02-28
[여기 이사람] 어모장군(禦侮將軍) 전방삭(全方朔) (14)
조선 조정에서는 임진왜란과 정유재란이 끝난 뒤 전쟁에서 공로가 있는 자를 상을 주어 그공로를 치하키로 결정하고 대상자를 선정하여 표창하였다. 전쟁이 끝난 지 2년 3개월 만에 사헌부가 임란 때 군공을 세운 자의 포상을 건의 한 것이다. 필자는 늦었다고...
전종실 주주통신원  2020-02-26
[여기 이사람] 최운산 장군의 삶을 손녀가 기록했습니다
최운산 장군의 삶을 기록한 한겨레온 연재를 모아 책을 출판합니다.생애 첫 출간에 대한 불안과 감회가 교차합니다. 어린 시절부터 가족사를 통해 봉오동전투·청산리전투 등 만주지역 무장독립전쟁사가 축소되고 왜곡되었다는 사실을 들으며 자랐습니다. 역사의 현장...
최성주 객원편집위원  2020-02-25
[여기 이사람] 어모장군(禦侮將軍) 전방삭(全方朔) (13)
앞서 말 한데로 전방삭 장군의 유품과 기록이 거의 없다. 그래서 필자는 당시 같이 전투를 한 장수들의 기록을 찾아 발이 부르트도록 동분서주하며 자료를 구해냈다. 그러나 기록이 있을법한 고서를 찾기에는 힘이 부족했다. 이제는 여러모로 한계를 느끼고 멈춰...
전종실 주주통신원  2020-02-24
[여기 이사람] 어모장군禦侮將軍 전방삭全方朔 (12)
굴욕적이고 비참했던 임진왜란이란 7년의 전쟁은 우리 조선 장수들의 희생으로 힘겨운 승리의 기쁨을 안고 막이 내려졌다. 그런데 또 다시 1910년 일본에게 조선제국의 국권을 피탈(被奪) 당하고 말았다. 임진왜란에서 일제 강점기 까지 300여년의 긴 세월...
전종실 주주통신원  2020-02-20
[여기 이사람] 어모장군(禦侮將軍) 전방삭(全方朔) (11)
전방삭 장군은 1597년 3월 중순경에 여러 가지 당면한 애로를 극복하고 자원 입대자 300명을 모집 보성군 벌교읍 영등에 진지를 마련하여 훈련을 시작했다. 아무도 살지 않는 바닷가 야산이기에 적막감은 들었지만 의병의 우렁찬 기합소리는 이를 깨뜨리고 ...
전종실 주주통신원  2020-02-17
[여기 이사람] 어모장군(禦侮將軍) 전방삭(全方朔) (10)
이해를 돕기 위해 보성군의 지리와 인구 분포 등을 알아보고 군과 접해있는 지역에 대해서도 알아본다. 이를 알아야 다음에 나오는 전방삭 장군 전투지역의 이해가 쉬워지기 때문이다.보성군의 역사로 조선중기 시절의 기록을 찾지 못했다. 다행스럽게 조선후기의 ...
전종실 주주통신원  2020-02-13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효창목길 6 (공덕동 116-25) 한겨레신문사 주주커뮤니케이션팀  |  전화 : 02)710-0124  |  등록일 : 2015년 1월 15일  |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23  |  발행인 : 양상우  |  편집인 : 김광호  |  에디터 : 이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광호
편집위원 : 김경애, 김국화, 김동호, 김미경,김태평, 서기철, 심창식, 정혁준, 허익배   |  객원편집위원 : 김혜성, 박효삼, 안지애, 양성숙, 유원진, 최성주, 하성환
Copyright © 2020 한겨레: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