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6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여기 이사람] [의병의 고장 보성군 의병사] 22. 독립운동에 앞장 선 서재필(徐在弼) 박사의 탄생 이야기
독립운동에 앞장 선 서재필(徐在弼)박사의 탄생 이야기- 서재필박사가 태어날 때 얽힌 이야기가 전해 오고 있다 - “아니, 너 여기 나와서 왜 이러고 있는 거냐?“........”“누가 너더러 뽕을 따오라고 했어? 빨리 집으로 들어가지 않고 뭐하고 있는...
김선태 주주통신원  2017-10-19
[여기 이사람] [의병의 고장 보성군 의병사] 21. 독립운동에 앞장 선 서재필(徐在弼)박사
독립운동에 앞장 선 서재필(徐在弼) 박사 개화의 선봉이며 독립운동의 기수인 서재필 박사는 1864년 11월 18일 현재 보성면 문덕면 용암리 가내마을(당시 동복현 문전면 가내리)에서 서광언의 둘째 아들로 태어났다.서광언은 충남 은진 출신이었다. 서재필...
김선태 주주통신원  2017-10-16
[여기 이사람] [연재]독립운동가 최운산 장군 22. 봉오동 수남촌 라철룡 촌장
2015년 9월 작은오빠와 나 그리고 막내동생이 함께 봉오동을 찾았다. 1945년 20대의 아버지가 봉오동을 떠나신지 70년 만이었다. 우리 가족사가 살아있는 곳, 생각만 해도 가슴이 아파오는 봉오동전투의 현장에 우리 형제들은 마치 비밀의 문을 열기 ...
최성주 주주통신원  2017-10-10
[여기 이사람] [의병의 고장 보성군 의병사] 20. 칠순의 용사 윤만옹(尹謾翁)
칠순의 용사 윤만옹(尹謾翁)고종 3년 병인년에 대원군이 천주교도들을 추방하고 학살하자 프랑스신부 리델(한국 이름 이덕아)은 탈출하여 본국에 보고하였다. 전함 7척이 출동하여 강화도에 침입하니 당황한 조정은 각 처의 방어를 엄하게 하라 이르...
김선태 주주통신원  2017-10-07
[여기 이사람] [의병의 고장 보성군 의병사] 19. 영조조의 영웅호걸 윤동교(尹東郊)선생
영조조의 영웅호걸 윤동교(尹東郊)선생영조 때 문무를 두루 갖춘 내 고장이 낳은 영웅호걸 윤동교 선생은 숙종 3년 병진년에 복내면 유정리에서 태어났다. 공은 칠원 윤씨이며 칠원 부원군 윤공의 후예로 주부대간의 손자다.이도암 선생의 문하에서 학문을 익혀 ...
김선태 주주통신원  2017-09-30
[여기 이사람] [의병의 고장 보성군 의병사] 18. 충성공 최지계(崔池繼) 부사
충성공 최지계(崔池繼) 부사최지계는 조선 인조임금 때 충신으로 자는 언숙(彦叔), 호는 표곡(豹谷)이다. 본관은 충주 최씨다.고려 말 왜구 침탈이 극심했을 때 전라도 도원수였던 이태조가 정지 등과 더불어 서기 1535년 4월(공민왕 2년 갑오년) 반남...
김선태 주주통신원  2017-09-23
[여기 이사람] [연재] 독립운동가 최운산 장군 21. 봉오동전투에서 독립군이 매복했던 참호에 서다
증조부 최우삼의 묘비 제막식을 마친 역사학자들과 우리 형제들은 수남촌 라철룡 촌장의 안내로 봉오동전투 현장 답사를 시작했다. 먼저 차를 타고 이동하면서 봉오동을 둘러싼 여러 골짜기들을 따라갔다. 1970년대 말에 완공했다는 봉오저수지 입구에서 오른쪽 ...
최성주 주주통신원  2017-09-18
[여기 이사람] [의병의 고장 보성군 의병사] 17. 의로운 곡식으로 창의를 도운 석정(石亭) 박응삼선생
의로운 곡식으로 창의를 도운 석정(石亭) 박응삼선생 박응삼은 진원 박씨로 시조 고려조 대장군 박진문의 13대 손이고 위남 선생의 6대 손이다. 절제사 박지추(朴之樞)의 아들로 태어났다. 자는 한장漢章), 호는 석정(石亭)이다.박응삼은 일찌기 무과에 합...
김선태 주주통신원  2017-09-16
[여기 이사람] [의병의 고장 보성군 의병사] 16. 담력있고 전략이 뛰어난 진무성(陳武晟)
담력있고 전략이 뛰어난 진무성(陳武晟)진무성은 여양 진씨의 후손으로 자는 사규이고 호는 송계라 하였다. 참판 인해(仁海)의 아들로 태어났으며 일찌기 무예를 익혔다. 27세에 이충무공의 막하장수가 되어 임진란 5월에 검사 김완, 만호 송희립과 함께 옥포...
김선태 주주통신원  2017-09-07
[여기 이사람] [의병의 고장 보성군 의병사] 15. 병자호란과 보성의 창의
병자호란과 보성의 창의북쪽은 근심, 남쪽은 어려움이라는 말로 나라의 비참한 상황을 표현해야 했던 조선시대였다. 북쪽의 침입으로 일어난 병자, 정묘호란 그리고 남에서 일본에 시달린 임진, 정유왜란은 역사상 가장 참혹하게 우리나라를 괴롭힌 수난기였다.그러...
김선태 주주통신원  2017-08-31
[여기 이사람] [의병의 고장 보성군 의병사] 14. 임란 공신 김홍업<金弘業>의병장
임란 공신 김홍업의병장 김홍업의 자는 선술(善述), 호는 순제(純齊)다. 김해김씨의 자손으로 홍문관 수찬을 지낸 김초(金超)의 후예며 진사 김윤견(金潤堅)의 손자이다. 김홍엽은 타고난 성품이 지극히 효성스러웠다. 게다가 기질...
김선태 주주통신원  2017-08-22
[여기 이사람] [의병의 고장 보성군 의병사] 13. 적벽에 잠든 옥강의 충혼
적벽에 잠든 옥강의 충혼비바람에 씻기고 눈보라에 씻기기 400여 년이 지난 옛 싸움터 동복 적벽을 지금도 돌아보고 구경하는 사람들이 있다. 그곳을 찾아 뜻을 기리는 사람들은 가을 풀잎이 말라가는 쓸쓸한 수백 개의 의병들 무덤에서 걸음을 멈추고 감개에 ...
김선태 주주통신원  2017-08-11
[여기 이사람] [의병의 고장 보성군 의병사] 12. 적치재와 충효 정려
12. 적치재와 충효 정려 조성면 대곡리 중촌 마을에서 율어면 최남단으로 넘어가는 재를 속칭 '적치재'라 한다. 그런데 이렇게 불리는 데는 옛 조상의 피맺힌 효성과 슬픈 이야기 한 토막이 전해지고 있기 때문이다.임진왜란이 지나가고 정유재...
김선태 주주통신원  2017-08-04
[여기 이사람] 51세에 귀촌한 임금순 씨
51세에 귀촌한 임금순 씨 아무 생각없이 완도로 귀촌한 임금순씨는 도심에서 남편이 좋은 직장을 다닌 덕에 작은 걱정도 없이 살았다. 그러던 어느 날 밤 남편이 집에서 심장 통증을 호소하며 쓰러져 119의 도움을 받아 병원 응급실로 실려 갔다.병명은 당...
마광남 주주통신원  2017-08-02
[여기 이사람] [의병의 고장 보성군 의병사] 11. 홍의장군 소상진과 삼강문
홍의장군 소상진과 삼강문임진왜란 때에 적을 박멸하고 나라를 구하겠다는 구국전선에서 많은 전공을 세워 그 용맹을 영호남에서 크게 떨친 보성 출신 우의장 임계영. 그 휘하의 선봉장으로 이름을 떨친 소상진 용장은 충절이 남달라 후세에 귀감이 되고 큰 추앙받...
김선태 주주통신원  2017-07-28
[여기 이사람] [연재]독립운동가 최운산 장군 20.봉오동 선산 증조부 묘소에 비석을 세우다.
최운산 장군은 일제강점기 독립군의 숨은 영웅이다. 그는 봉오동 전투와 청산리 전투 승전의 주역이지만 김좌진, 홍범도 장군 등에 비해 그 이름이 잘 알려지지 않았다. 지난 7월 4일 최운산장군을 기리는 기념사업회가 출범했다. 기념사업회는 “무장독립전쟁의...
최성주 주주통신원  2017-07-28
[여기 이사람] [의병의 고장 보성군 의병사] 10. 충간의담의 쌍충 정려
충간의담의 쌍충 정려 보성 땅 미력면에는 높고 큰 쌍봉산이 있다. 그 아래로 정자천이 흐르고 있는데 정자천 옆 도개리 딱진개 큰 길가 눈에 들어오는 정려문이 있다. 임진, 정유 양란을 겪을 때 나라를 위해 몸바친 최씨 형제분의 큰 업적을 기리는 비석이...
김선태 주주통신원  2017-07-21
[여기 이사람] [의병의 고장 보성군 의병사] 9. 5부자가 모두 창의하여 공을 세운 오충각<五忠閣>
- 5부자 모두가 창의하여 공을 세운 오충각 -벌교읍 장암동에 5충각이 있다. 이 오충각에 밀양 박씨 집안의 박천붕 공과 공의 아들 4형제 박원겸, 박인겸, 박예겸, 박의겸 5충신을 모시고 있다. 5충신 5부자는 임진왜란과 ...
김선태 주주통신원  2017-07-15
[여기 이사람] [의병의 고장 보성군 의병사] 8 정충(旌忠)의 모의장군(募義將軍) 최대성(崔大晟)
8. 정충(旌忠)의 모의장군(募義將軍) 최대성(崔大晟)최대성 장군은 문창후 고운 최치원 선생의 후손이며, 고려조의 명신으로 이름난 검교 성균관대사성 농은 ‘해‘의 8대손이다. 경주 최씨로 자는 대양(大洋>인데, 1552년 2월에 겸백면 사곡리에서 태어...
김선태 주주통신원  2017-07-07
[여기 이사람] [의병의 고장 보성군 의병사] 7 진주 장렬사에 배향된 김준<金俊> 의병장
진주 장렬사에 배향된 김준 의병장김준 장군은 선조 때 일어난 임진왜란 때의 의병 대장으로 진주대전에서 큰 공을 세운 여섯 장수중의 한분이다.공의 다른 이름은 준민이며, 호는 절암이다. 고려 때 도총관을 지낸 김경신의 후손이며...
김선태 주주통신원  2017-07-02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효창목길 6 (공덕동 116-25) 한겨레신문사 참여소통 데스크  |  전화 : 02)710-0093  |  등록일 : 2015년 1월 15일  |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23  |  발행인 : 양상우  |  편집인 : 김광호  |  에디터 : 이동구  |  부에디터 : 안지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광호
편집위원 : 김경애, 김미경, 박효삼, 서기철, 심창식, 양성숙, 정혁준, 김국화  |  객원편집위원 : 이미진, 유회중, 이다혜, 천예은
Copyright © 2017 한겨레: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