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공간 온>에서 서양화가 엄옥경 씨 작품 전시회가 열렸다

권용동 주주통신원l승인2020.02.08l수정2020.02.12 22:2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종로에 있는 통일 빌딩 3층 <문화공간 온> 갤러리 전시실에서 서양화가 엄옥경 씨가 작품 전시회를 열었다.  

"모두 함께 걷는 행복" 이란 주제로 <문화공간 온> 개관을 기념하는 초대전이었다. <문화공간 온>에서 작품 전시 기간은 2020년 1월 1일부터 1월31일까지였다.

▲ <그림 작품 전시 1>

이번 초대전은 시민들이 모이는 장소에서 열린 그림 작품 전시회였다. <문화공간 온>에서 문화 예술인들 누구나 협업을 맺고 작품 활동을 하고 있다.

다양한 문화 콘텐츠를 담아 세련된 공간으로 탈바꿈함으로써 시민들에게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이고 있다.

▲ <그림 작품 전시 2>

이번 <문화공간 온> 개관을 기념하여 초대된 서양화가 엄옥경 씨는 홍익대학교와 동 대학원을 졸업하고 한국과 베이징 등에서 그동안 활발한 작품 활동을 펼쳐 왔다.

▲ <그림 작품 전시 3>

엄옥경 씨 작품의 특징으로는 동양적 색채와 형태를 모태로'행복'이란 주제를 현대적 감각으로 화폭에 담고 있다는 점이다. 이번 작품 전시회는 모임에 참석한 단체로부터 매우 다양하면서도 좋은 반응을 얻었다.

▲ <그림 작품 전시 4>

 서양화가 엄옥경 씨 활동 경력을 간략히 소개하면 다음과 같다.

홍익대학교 미술대학과 홍익대학교 미술대학원(회화 전공)을 졸업한 이후, 개인 작품전시회를 30회 가졌고 그룹 작품전시회를 아트페어-100회 이상 열었다.

수상 경력으론 제1회 <대한민국 세계 미술대전> 전체 대상과 제8회 <관악 현대 미술대전> 회화부분 최우수상을 수상하였다. 

▲ <그림 작품 전시 5>

작품 소장처로는 북한 개성 공단, 국립 국악원, 근로 복지 공사, 에스띠로 더 한국, 서울 아산 병원, 세종 호텔, KOEX, 롯데 호텔, 한국 전력 등이다. 

▲ <작품 전시회에 참석한 행사 진행 장면 1>

엄옥경 씨가 쓴 출판물로는 에세이 『꿈꾸는 이는 시들지 않는다』(작가세계 출판)가 있고 활동 분야로는 <대한민국 미술대전> 심사 위원을 역임하였으며 단국대, 청주교대, 목원대, 공주교대 외래 강사를 역임했다.

▲ <작품 전시회에 참석한 행사 진행 장면 2>

 

편집 : 하성환 객원편집위원

권용동 주주통신원  kownyongdong@hanmail.net

한겨레신문 주주 되기
한겨레:온 필진 되기
한겨레:온에 기사 올리는 요령
<저작권자 © 한겨레: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동 주주통신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효창목길 6 (공덕동 116-25) 한겨레신문사 주주커뮤니케이션팀  |  전화 : 02)710-0124  |  등록일 : 2015년 1월 15일  |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23  |  발행인 : 양상우  |  편집인 : 김광호  |  에디터 : 이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광호
편집위원 : 김경애, 김국화, 김동호, 김미경,김태평, 서기철, 심창식, 정혁준, 허익배   |  객원편집위원 : 김혜성, 박효삼, 안지애, 양성숙, 유원진, 최성주, 하성환
Copyright © 2020 한겨레: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