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공간 온 > 공무원 노조원의 만남 행사 개최

권용동 주주통신원l승인2020.08.20l수정2020.08.20 13:1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민주노총 '8.15 노동자 대회' 에서 해직공무원 동지들이 원직복직을 촉구하는 집회 장면.

지난 8월 15일 오후 3시, 민주노총은  보신각에서 '8.15 노동자 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를 마치고 노동자 대회에 참여한 공무원 노조원들이 <문화공간 온>에서 뒤풀이 겸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사랑방 같은 <문화공간 온>에서 공무원 노조 동지들은 맛있는 음식과 막걸리 한 잔씩을 나누며 마음에 쌓인 스트레스를 말끔히 씻어냈다.

▲ 공무원 노조 동지들이 <문화공간 온>에서 막걸리 한 잔씩 나누며 즐거워하는 모습.

오랜 세월 동안 공무원으로 근무하다 하루 아침에 해직 통보를 받고 일자리를 빼앗긴 해직 공무원들은 생계에 대한 고통이 상상하기 힘들 정도로 크다. 정부는 더 이상 그들을 외면하지 말고 해직된 공무원들의 원직 복직을 위해 노력해야 할 것이다.

왜냐하면 해직 공무원들은 공동선을 추구하며 공공의 이익을 위해 공직자로서 자신의 직분에 충실했기 때문이다. 공직사회 빛과 소금의 역할을 충실히 실천한 그들에게 국가는 마땅히 상을 주지는 못할망정 기약없이 해직의 고통 속에 방치해선 안 될 것이다.  

편집 : 하성환 객원편집위원 

권용동 주주통신원  kownyongdong@hanmail.net

한겨레신문 주주 되기
한겨레:온 필진 되기
한겨레:온에 기사 올리는 요령
<저작권자 © 한겨레: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동 주주통신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효창목길 6 (공덕동 116-25) 한겨레신문사 주주커뮤니케이션팀  |  전화 : 02)710-0124  |  등록일 : 2015년 1월 15일  |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23  |  발행인 : 김현대  |  편집인 : 이상준  |  에디터 : 이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준
편집위원 : 김경애, 김국화, 김동호, 김미경,김태평, 서기철, 심창식, 정혁준, 허익배   |  객원편집위원 : 김혜성, 박춘근, 박효삼, 안지애, 양성숙, 최성주, 하성환
Copyright © 2020 한겨레: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