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5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자연의향기] 관악산 팔봉
오늘은 관악산 제1절경이라는 팔봉을 찾았다.서울대 건설환경종합연구소에서 마을버스를 내려 산행을 시작한다. 제4야영장에서 무너미고개를 넘어 걷다 서울수목원 후문에서 불성사계곡으로 올라 불성사를 둘러보고 팔봉능선으로 내려왔다. ...
박효삼 주주통신원  2015-10-20
[자연의향기] 나의 지리산길
약 30년 전 이야기다. 결혼을 하고 그 이듬 해 4월 말. 봄 휴가를 받았는데 남편하고 일정이 맞지 않았다. 그냥 집에서 출근한 남편만 기다리며 푹 쉴까 생각도 했다. 하지만 미혼의 직장 선배 샘들이 나를 꼬드겼다. 내 신혼 이야기를 할 때면 무심하...
김미경 편집위원  2015-10-17
[자연의향기] 한글날 찾은 관악산
한글날 관악산을 찾았다.세종대왕께서 한글을 창제하실 수 있었던 것은 그에게 왕위를 양보한 두 형들이 있었기 때문이다. 바로 양녕대군, 효령대군이다.연주암, 연주대 모두 이 형들과 관련이 있다. 셋째인 세종대왕에게 왕위를 물려주고, 관악산에 들어와서도 ...
박효삼  2015-10-12
[자연의향기] 관악산에서 본 서울세계불꽃축제
3일 오전 발달장애인수영대회에다 친구 딸 결혼식까지 있어 늦게 관악산을 찾았다. 늦은 김에 불꽃놀이까지 보고 오기로 했다. 자운암 능선으로 올라 솔봉 아래서 불꽃구경을 하고 수영장 능선으로 내려왔다. 해가 지니 꽤 쌀쌀하다. ...
박효삼  2015-10-05
[자연의향기] 관악산 바위의 부처님들
옛 조상들은 뭔가 소원을 들어줄만 한 바위에서 기도를 드리곤 했다. 이 때 근처에 밥을 지어먹을 물이 꼭 있어야 했다. 불교가 들어오면서, 이러한 기도처 바위 중에 부처님을 새겨놓고 기도를 드린 바위들이 전국에 있다.이러한 부처님이 관악산에도 곳곳에 ...
박효삼  2015-10-01
[자연의향기] 남산 둘레길
'남산'이라고 하면 제일 먼저 떠오르는 단어가 무엇일까요?남산타워? 남산도서관도 있네요. 그런데 불편한 진실이 있습니다. 요즘 '왕자의 난'으로 시끄러웠던 '롯데'와 관계된 일입니다. 손정목 서울시립대 명예교...
김미경 편집위원  2015-09-23
[자연의향기] 관악산 이야기 - 모시대
관악산은 조선건국 이래 서울사람들 곁에 있으면서 사랑을 받아온 산이다. 나는 지난 5년 동안 관악산에 200여번 등반을 했다. 천천히 내가 다니는 관악산의 이야기를 풀어놓으려 한다.오늘은 서울대 유전공학연구소 -> 수영장(K16) -> 쌍탑 -> 연주...
박효삼  2015-09-20
[자연의향기] 덕유산 구름 배달 왔어요
지리산의 동생 덕유산에 갔습니다. 그런데 비가 왔습니다. 저는 부슬부슬 비오는 산을 무척 좋아합니다. 그런 산은 구름이 산을 덮고 있거든요. 혹시 구름소리 들어보셨나요? 구름에 무슨 소리가 있냐고요? 바람소리라고요? 아니에요. 그냥 바람소리하고는 다르...
김미경 주주통신원  2015-08-17
[자연의향기] [봄꽃 1]우리나라에서만 볼 수 있는 변산바람꽃
우리나라에서만 볼 수 있는 변산바람꽃이맘때면 어김없이 피는 꽃, 올해도 서울 근교에 변산바람꽃이 피었다. 우리나라에는 바람꽃 종류가 17가지나 될 정도로 참 많다. 일찍 피는 너도바람꽃을 비롯하여 만주바람꽃, 꿩의바람꽃, 회리바람꽃, 홀아비바람꽃, 들...
이호균  2015-03-12
[자연의향기] 덕유산 상고대를 보았는데, 어쩜…
손과 발이 꽁꽁 얼고 빰이 따가울 정도로 눈바람이 매섭다 해도, 겨울 산은 다시 가고 또 가고 싶은 산입니다. 어떤 계절의 산도 만물을 뒤덮은 백색의 고귀함에서 뿜어져 나오는 자연의 위대함과 경이로움을 보여줄 수는 없을 겁니다. 그래서 갑니다. 그 산...
김미경  2014-12-16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효창목길 6 (공덕동 116-25) 한겨레신문사 주주커뮤니케이션팀  |  전화 : 02)710-0124  |  등록일 : 2015년 1월 15일  |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23  |  발행인 : 양상우  |  편집인 : 김광호  |  에디터 : 이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광호
편집위원 : 김경애, 김동호, 김태평, 박효삼, 서기철, 심창식, 양성숙, 정혁준, 김국화  |  객원편집위원 : 김미경, 김혜성, 안지애, 유원진, 이미진, 이호균, 최성주, 하성환, 허익배
Copyright © 2019 한겨레: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