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79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아무거나 말하기] [콩트] 추억의 동거녀 : 3. 남자를 무력화시키는 여자의 무기
3. 남자를 무력화시키는 여자의 무기3-1.동거녀들이 어떻게 순번을 정해 나에게 오는지 궁금할 것이다. 그러나 궁금하긴 나도 마찬가지다. 겹치기로 오는 경우는 한 번도 없었다. 자기들끼리 번호표를 뽑아 순번을 정하는 건지 아니면 무작위로 추첨을 하여 ...
심창식 편집위원  2017-10-17
[동네방네 통신] 개봉2동, 개봉이 좋은 마을 청백전이 열렸다
14일 오전10시 개봉초등학교 운동장에서 개봉이 좋은마을 청백전이 열렸다. 2017 개봉2동 좋은마을 청백전에 이성 구청장, 이인영 국회의원, 박동웅 구의원, 박평길 구의원, 송희열 동장과 주민이 참석한 가운데 행사가 진행 되었다. 행사는 성화봉송 입...
권용동 주주통신원  2017-10-16
[동네방네 통신] 파발, 통일의 빛을 쏘아 올리다!
파발, 통일의 빛을 쏘아 올리다!2017 파발제은평구에 속해 있는 파발(擺撥)의 역사는 조선시대 때 변경(邊境)의 군사정세를 중앙에 신속히 전달하고 시달 사항을 변경에 전달하기 위해 설치한 특수 통신망으로 임진왜란이 끝날 무렵부터 조직해 시행 되어온 ...
최호진 주주통신원  2017-10-16
[여기 이사람] [의병의 고장 보성군 의병사] 21. 독립운동에 앞장 선 서재필(徐在弼)박사
독립운동에 앞장 선 서재필(徐在弼) 박사 개화의 선봉이며 독립운동의 기수인 서재필 박사는 1864년 11월 18일 현재의 문덕면 용암리 가내마을(당시 동복현 문전면 가내리)에서 서광언의 둘째 아들로 태어났다.서광언은 충남 은진 출신이었다. 서재필 박사...
김선태 주주통신원  2017-10-16
[동네방네 통신] (구로구소식) 구로구청장과 개봉2동 주민 대화를 나누다
구로구청장(이성구 청장)은 지난 11일부터 내달 6일까지 15개 동 일일동장으로 나선다. 첫날은 개봉2동 가람 카페에서 20여명 직능단체장들의 의견을 들었다. 개봉초등학교에 가서 교육현장의 애로사항도 청취하였다. ...
권용동 주주통신원  2017-10-14
[새내기 문예마당] [시] 고향길
고 향 길 사람은 저마다돌아 갈 고향이 있다.그 누군가는 비행기로또 누군가는 배로기차로 고향에 간다.그러나 나에게는 돌아 갈고향이 없다3만 여명의 탈북자들에게는고향으로 돌아가는 길이 없다.뱃길이 없어서도,하늘길이 없어서도 아니고철길이나 고속도로가없어서...
김혜성 시민통신원  2017-10-14
[아무거나 말하기] [콩트] 추억의 동거녀 : 2. 다다익선이 늘 좋은 건 아니다
2. 다다익선이 늘 좋은 건 아니다2-1.'가사 도우미 급구(急求) - 주5일 하루 8시간 근무, 주급 1백만 원, 용모 단정하고 마음씨 고운 이십대 중반에서 삼십대 중반의 여자 환영' 이라는 광고를 낸다 한들 나만큼이나 동거녀들이 밀려...
심창식 편집위원  2017-10-14
[오늘의 단상] 온실과 분재
어느 날 사람들이 우리 화초들 곁에 왔다. 맘에 들었는지 우리들의 꽃과 잎을 만지면서 이리저리 살펴보았다. 그러더니 억센 삽과 곡괭이를 가져와서 우리를 뿌리째 뽑았다. 다행히 그들이 보기에 별로 멋없는 친구들은 남게 되었다. 행인지 불행인지... 그들...
김태평 주주통신원  2017-10-13
[오늘의 단상] 정약용, 다산의 고독
다산 정약용은 유배생활 총 18년 중 대부분을 강진에서 보냈는데, 그 기간 중, 초기에 해당하는 7년동안 주역을 공부하며 고독을 달랬다.주역에 관한 학문업적을 이룬 후에 친구에게 보낸 편지에는 시 한편을 적어 보냈는데, 이 시는 그동안의 고독의 소회를...
이재준 주주통신원  2017-10-12
[아무거나 말하기] [콩트] 추억의 동거녀 : 1. 비극인 듯 희극같은 삶
타인의 신체와 나의 신체는 유일한 전체이며 하나의 동일한 현상의 안과 겉이다 - 프랑스 철학자, 모리스 메를로퐁티 - 1. 비극인 듯 희극같은 삶1-1.인생은 희극이기도 하지만 그 자체로는 비극이다. 인간들이 무엇을 선택하든 간에 세상 어딘가에는 불행...
심창식 편집위원  2017-10-12
[여기 이사람] [연재]독립운동가 최운산 장군 22. 봉오동 수남촌 라철룡 촌장
2015년 9월 작은오빠와 나 그리고 막내동생이 함께 봉오동을 찾았다. 1945년 20대의 아버지가 봉오동을 떠나신지 70년 만이었다. 우리 가족사가 살아있는 곳, 생각만 해도 가슴이 아파오는 봉오동전투의 현장에 우리 형제들은 마치 비밀의 문을 열기 ...
최성주 주주통신원  2017-10-10
[새내기 문예마당] 시 - 초보운전
초보운전연휴 길다고인생 그만큼 길어지지 않듯공짜는 없고송편 먹었다고초승달 보름달 되지 않듯모든 게 순서 있으니욕심으로노력 없이 쉽게 이루려 말고차근차근 정성을 다해두꺼운 철학책 읽듯 하자 편집: 양성숙 편집위원
정관홍 주주통신원  2017-10-08
[여기 이사람] [의병의 고장 보성군 의병사] 20. 칠순의 용사 윤만옹(尹謾翁)
칠순의 용사 윤만옹(尹謾翁)고종 3년 병인년에 대원군이 천주교도들을 추방하고 학살하자 프랑스신부 리델(한국 이름 이덕아)은 탈출하여 본국에 보고하였다. 전함 7척이 출동하여 강화도에 침입하니 당황한 조정은 각 처의 방어를 엄하게 하라 이르...
김선태 주주통신원  2017-10-07
[동네방네 통신] 꿈이 있는 아이들의 특별한 한가위
서울 은평경찰서(서장 김항곤)에서는 한가위를 맞이하여 서울 은평구 소재 '꿈나무 마을 초록꿈터' 학생들을 은평청소년경찰학교로 초대하여 다채로운 행사를 가졌다. 이 시설은 (재)마리아수녀회가 운영하는 시설로써 약...
최호진 주주통신원  2017-10-06
[동네방네 통신] 양주시를 대표하는 장애인 '방방밴드'
양주시 남면에 위치한 OO스포츠센터에서 장애인 성인부 수영을 배우다 알게 된 사람들이 있다. 음악을 좋아하고 악기를 다룰 줄 아는 그들이 모여서 ‘방방밴드’라는 음악밴드를 구성하였다.기타는 최창수님. ‘한겨레 온‘ 주주통신원이며 시계수리박사다. 예전 ...
박혜정 주주통신원  2017-10-06
[아무거나 말하기] 팔색조
팔색조(八色鳥)팔색조(八色鳥)는 팔색조과의 여름철새이다. 동남아시아의 말레이 반도에서 살다가 여름에 제주도, 거제 학동의 동백림 및 팔색조 번식지에 와서 번식하며, 먹이는 곤충과 지렁이이다. 어미는 둥지에서 새끼가 태어나면 알 껍질을 먹어서 천적으로부...
마광남 주주통신원  2017-10-02
[새내기 문예마당] 시 - 고향집
고향집굴뚝 연기는출가한 자식 걱정 식지 않은노부모 사랑이고퇴색한 마루는꽃다운 인생 쉼 없이 지나온고단한 흔적인데처마 옥수수는몸 고단함 아는지 모르는지내년 기다리고 있어건강 지켜내는 씨앗 된다 편집: 양성숙 편집위원
정관홍 주주통신원  2017-10-01
[여기 이사람] [의병의 고장 보성군 의병사] 19. 영조조의 영웅호걸 윤동교(尹東郊)선생
영조조의 영웅호걸 윤동교(尹東郊)선생영조 때 문무를 두루 갖춘 내 고장이 낳은 영웅호걸 윤동교 선생은 숙종 3년 병진년에 복내면 유정리에서 태어났다. 공은 칠원 윤씨이며 칠원 부원군 윤공의 후예로 주부대간의 손자다.이도암 선생의 문하에서 학문을 익혀 ...
김선태 주주통신원  2017-09-30
[옛날 옛적에] 풍천유향의 글
풍천유향(風泉遺鄕)의 기록풍천유향이란 국방부 전사편찬위원회에서 1999년에 펴낸 책으로 이 책의 208쪽 해상방어론(海防總論)에서는 거북선은 종횡으로 적진을 유린하고, 넓은 바다에서도 파도에 대한 염려가 없다고 했다. 그런데 후대에 오면서 아주 작은 ...
마광남 주주통신원  2017-09-28
[아무거나 말하기] 꿈속에서 본 김일성의 웃음
꿈 이야기만큼 허망한 것도 없지만 꿈처럼 이상야릇한 스토리를 현실에서 의도적으로 지어내기도 쉽지는 않다. 꿈은 현실을 초월하며 현재적 상황과는 전혀 맞지 않기 때문이다. 이것은 물론 '개꿈'의 경우만을 두고 말하는 것은 아니다.소위 말하...
심창식 편집위원  2017-09-27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효창목길 6 (공덕동 116-25) 한겨레신문사 참여소통 데스크  |  전화 : 02)710-0093  |  등록일 : 2015년 1월 15일  |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23  |  발행인 : 양상우  |  편집인 : 김광호  |  에디터 : 이동구  |  부에디터 : 안지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광호
편집위원 : 김경애, 김미경, 박효삼, 서기철, 심창식, 양성숙, 정혁준, 김국화  |  객원편집위원 : 이미진, 유회중, 이다혜, 천예은
Copyright © 2017 한겨레: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