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88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이 사진 한 장] 커피 꽃이 피었습니다
화창한 토요일 오후 효자로와 자하문로를 산책하고 있었습니다.종로구 효자로 35-1 커피집 앞에 꽃이 예쁘게 피고 커피 열매가 까맣게 열렸네요.메모지에 3-4일만 피는 커피꽃과 커피 체리를 볼 수 있는 건 행운이라고 적혀 있네요. “구경합시다” 커피나무...
최호진 주주통신원  2020-06-02
[이 사진 한 장] 티베트 속담
덤벙대다가 '를 찾아서' 기사에 티베트의 속담을 사진 찍어 놓고 넣지 못했다.너무나 아쉽다. 마음에 후회가 남을 것 같아 [이 사진 한장]에 올려 본다.'걱정을 해서걱정이 없어지면걱정이 없겠네...' - 티베트 속담편집 :...
최호진 주주통신원  2020-06-02
[이 사진 한 장] 장미가 유혹하는 주말
사직동을 돌아보고 국립고궁박물관 쪽 자하문로로 내려오고 있었다.정부청사 창성동 별관 효자로 9길 긴~ 담장에 핀 장미길에 젊은이들이 모여 있다.다가가 보니 장미 넝쿨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느라 분주하다.자기짝이 더 아름답게 나오도록 노력하는 친구의 모습...
최호진 주주통신원  2020-06-01
[이 사진 한 장] 어릴 적 추억을 떠올리게 하는 청초한 하얀 찔레꽃
엄마일 가는 길에하얀 찔레꽃찔레꽃 하얀 잎은 맛도 좋지배고픈 날 가만히따 먹었다오엄마 엄마 부르며따 먹었다오밤 깊어 까만데 엄마 혼자서하얀 발목 바쁘게 내게 오시네밤마다 꾸는 꿈은 하얀 엄마 꿈산등성이 너머로 흔들리는 꿈배고픈 날 가만히따 먹었다오엄마...
김광철 주주통신원  2020-05-31
[이 사진 한 장] 연등, 아름다움에 대하여
연등은 달아놓은 자체만으로도 아름답다. 불상이 모셔진 연등 앞에서 기도하는 블자의 모습도 아름답다. 내 염원은 어디 달렸을까 찾아보는 이의 마음도 아름답다. 망자들을 위한 흰 연등 통로 끝에서 어떻게 담아볼까 생각에 잠겨있...
양성숙 객원편집위원  2020-05-31
[이 사진 한 장] 세종대왕의 손
나랏 말ᄊᆞ미 듕귁에 달아~~~나랏말이 중국과 달라어린 백성이 말하고자 하나 할 수 없나니내 28자를 창제하여............ 편집 : 양성숙 객원편집위원
최성수 주주통신원  2020-05-31
[이 사진 한 장] 쟈이(嘉義)의 이른 아침(二)
嘉義的晨曦(二) 晨曦中的背影,脚踏車後的籃子里裝載了她們一生的忙碌。向她們道聲~阿桑(아줌마),傲早(台語)。她們也回我~你嘛傲早。道一聲傲早(台語),晨曦中,騎着脚踏車,開...
라문황 주주통신원  2020-05-25
[이 사진 한 장] 옅은 안개에 휩싸인 제주 월평리 바닷가
코로나19로 '집콕'이 여러 날이다. 답답한 마음을 열어보려고 밀양에 사는 배수철 선생을 고향 제주로 불렀다. 제주 올레길과 오름 등을 함께 걷기 위해서다.5월 16일 오전에 서귀포 호근동 고향집을 출발하여 올레 8코스가 시작되는 월평리...
김광철 주주통신원  2020-05-24
[이 사진 한 장] 쟈이(嘉義)의 이른 아침(一)
嘉義的晨曦(一)波斯菊跟向日葵點綴在綠油油的稻田之中,稻穗也快要飽滿,太漂亮了!希望今年是個豐收年!愛您~福爾摩沙! 쟈이(嘉義)의 이른 아침(一)푸르른 들녘에 어우러진 코스모스와 해바라기.배가 불러 고개 숙인 벼이삭,참으로 ...
라문황 주주통신원  2020-05-22
[이 사진 한 장] 남산골 한옥마을
'코로나19'의 시름을 잠시나마 잊어보려고 ‘남산골 한옥마을’을 찾았다. 오늘 날씨처럼 청명한 시절로 속히 돌아가기를 소원한다! 편집 : 양성숙 객원편집위원
이상직 주주통신원  2020-05-20
[이 사진 한 장] 사라지고 비어있는 손 소독제
지하철 3호선 구파발역 엘리베이터에는 손 소독제를 가져가지 말라는 안내문에도 불구하고 통째로 들고가 비어 있다. 또한 연신내역 직원 창구 앞에는 내용물이 없는 채로 비치되어 있다.아직 방심할 때가 아니다. 손 소독제를 통째로 가져가지 말기를 바란다. ...
최호진 주주통신원  2020-05-20
[이 사진 한 장] 부부 새
한 마리 새가 가지에 앉아 있기에살며시 다가가 보고 있었더니어느새 또 다른 한마리가 날아와서이쪽저쪽을 쫑긋쫑긋 살피네이방인의 출몰을 알리기 위함일까조바심에 숨죽이고 엉거주춤보통 인기척에 날아가기 마련이지만둘은 그 자리에 그대로 있었네위험도 함께 하는 ...
김태평 편집위원  2020-05-20
[이 사진 한 장] 정선 가리왕산
해발 1,561m정선과 평창에 걸쳐있는 가리왕산이 날은 안개가 자욱했지만맑은 날이면 동해바다와 설악산, 소백산, 치악산, 태기산, 안반데기 등주변 높은 봉우리들이 시원하게 조망되며다양한 수목과풍부한 수량으로 신비한 원시림을 자랑한다 편집 : 양성숙 객...
강은성 주주통신원  2020-05-18
[이 사진 한 장] 다소 느슨해진 마스크 착용
청년 세 명이 마스크를 벗어서 손에 들고 이야기하며 걸어가고 있다.사진처럼 가깝게 뒤따르는 사람이 있다면 침이 튈 수도 있다.면역이 약한 노인들에게는 치명타일 수 있으니 마스크를 착용하고 다니기 바랍니다. 편집 : 양성숙 객원편집위원
최호진 주주통신원  2020-05-10
[이 사진 한 장] 고즈넉한 영릉(寧陵)과 신륵사
오랜만에 동기들과 여주 영릉을 찾았다. 세종대왕 영릉(英陵)은 공사 중이라서 가지 못하고, 효종대왕 영릉(寧陵)만 둘러보고 왔다. 가끔 사람 없는 곳을 찾았을 때 느끼는 고즈넉한 분위기... 신륵사도 들렀다. 편집 : 양성숙 객원편집위원
이상직 주주통신원  2020-05-08
[이 사진 한 장] 깃발보다 처절한 철탑 위 김용희 노동자
어버이날 앞 두고어머니 모시고 가족과 식사 후 늦게 도착한 강남역.철탑에서 어버이날을 맞이하는한 가정의 아버지 김용희 노동자가 오늘 더욱 애달픕니다.나부끼는 깃발보다 천배 만배 외로운흔들리는 철탑, 현수막이여!눈 가리고 아웅하는사법부와의 각본에 따른면...
정영훈 주주통신원  2020-05-08
[이 사진 한 장] 만남
맑은 물이 흐르는 청계천에서 만나 물가에 앉아 담소를 나누는 연인 만남 : https://www.youtube.com/watch?v=W1NTDvsK4sE 편집 : 양성숙 객원편집위원
권용동 주주통신원  2020-05-06
[이 사진 한 장] 으름덩굴
으름덩굴암꽃과 수꽃이 다른 덩굴식물이며 암꽃이 더 크다5월 초에 향기가 좋은 꽃이 핀다가을에 익는 열매는 생김새와 맛이 바나나 같다고 해서 국산바나나라 불리기도 한다꽃말은 '재능' 편집 : 양성숙 객원편집위원
강은성 주주통신원  2020-05-04
[이 사진 한 장] 야생화 애기범부채
어린이날 즈음이면 해마다 피기 시작해요. 편집 : 양성숙 객원편집위원
이미진 주주통신원  2020-05-03
[이 사진 한 장] 쉬어가도 괜찮아
이렇게 맑고 푸르른 하늘 아래서라면 쉬어가도 좋겠다.푸른 숨 크게 한 번 쉬어보자.
양성숙 객원편집위원  2020-05-01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효창목길 6 (공덕동 116-25) 한겨레신문사 주주커뮤니케이션팀  |  전화 : 02)710-0124  |  등록일 : 2015년 1월 15일  |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23  |  발행인 : 김현대  |  편집인 : 이상준  |  에디터 : 이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준
편집위원 : 김경애, 김국화, 김동호, 김미경,김태평, 서기철, 심창식, 정혁준, 허익배   |  객원편집위원 : 김혜성, 박효삼, 안지애, 양성숙, 유원진, 최성주, 하성환
Copyright © 2020 한겨레: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