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48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이 사진 한 장] 외신기자의 열띤 취재 현장
지난 8월15일. 8.15 범국민연대 인간띠잇기 행사에서 외신기자들이 열띤 취재를 하고 있다. 편집 : 양성숙 편집위원
권용동 주주통신원  2017-08-17
[이 사진 한 장] 이 아이는 무엇을 빌고 있을까?
어부인 아버지는 고기를 많이 잡게 해달라고 빌었을 텐데...그럼 이 아이는 무엇을 빌었을까요. 편집 : 양성숙 편집위원
마광남 주주통신원  2017-08-17
[이 사진 한 장] 나뭇잎 풍경
골조대에 매달린 초록 나뭇잎이 신선한 풍경을 선사하네요.
양성숙 편집위원  2017-08-16
[이 사진 한 장] 광명동굴을 찾아서
광명동굴은 일제강점기에 광산이던 곳이다. 폐광된 뒤에는 40년간 새우젓 창고로 쓰였고 광명시가 2011년 동굴을 매입하여 동굴테마파크를 조성하였다. 많은 관람객이 찾는 관광명소가 되었다. 광명동굴 안 평균 온도가 12도라 하니 한여름에도 한겨울에도 즐...
권용동 주주통신원  2017-08-15
[이 사진 한 장] 양심수 없는 나라
지난 7월 13일부터 ‘양심수 없는 나라로 동행’ 집회가 매일 청와대를 향해 행진을 계속하고 있다. 이에 615서울본부와 300대표서울평화회의도 8월 10일 동행 집중의 날로 정해 참여하였다. 오전 11시~오후 1시까지 광화문역 7번 출...
이기묘 주주통신원  2017-08-10
[이 사진 한 장] 완도항의 아침
덧붙이는 말 : 마광남 주주통신원께서 완도의 여러 섬들과 완도항의 일출, 일몰 풍경 사진들을 카톡으로 종종 보내 주시곤 한다. 완도항이 바라다 보이는 곳에 사시는지 완도항 사진이 많다.한번은 완도항 사진을 보는데 불현 듯 영화 ‘스모크’가 생각났다. ...
마광남 주주통신원  2017-08-06
[이 사진 한 장] 지하철 내 불법 광고지
지하철 내 불법 광고지가 무분별하게 붙어 있다. 불법 광고지를 단속하여 깨끗한 지하철를 이용할수 있게 해야 한다. 편집 : 양성숙 편집위원
권용동 주주통신원  2017-08-05
[이 사진 한 장] 구름 위에서의 휴식
대형 유리창에 구름이 흘러 갑니다. 유리 안 쪽에서는 한 부부가 휴식을 취하고 있습니다. 실제로 구름 위에서 평화로운 휴식을 즐길 수 있다면 얼마나 환상적이고 멋질까요!! 오늘도 무척 무덥겠습니다. 이런 상상으로 잠시 더위를 잊어 보세요.
양성숙 편집위원  2017-08-03
[이 사진 한 장] 주말엔 시민청으로 오세요
매주 토.일에는 시민청에서 시민들을 위한 공연이 있습니다. 편집 : 양성숙 편집위원
권용동 주주통신원  2017-08-02
[이 사진 한 장] 진초록
자연이 내는 초록 중 가장 짙푸른 초록.비와 바람과 그리고 땅의 양분을 한껏 끌어 모아 1년 중 낼 수 있는최고의 초록을 뽐내고 있다. 편집 : 양성숙 편집위원
이지산 주주통신원  2017-07-30
[이 사진 한 장] 퇴근길
아침 일찍 출근해서 일에 매달려 정신없이 보낸 하루. 퇴근길에 마주한 저녁 하늘을 보면서 하루를 무사히 보냈구나 하는 마음에 여유와 평화가 찾아온다.권태로운 일상에서 벗어나 잠시라도 자연의 아름다움을 느끼게 해준 하늘에 감사하고 곧 마주할 즐거운 저녁...
이지산 주주통신원  2017-07-30
[이 사진 한 장] 노을이 진다 슬프도록...
'노을이 진다 슬프도록......' 언젠가 읽었던 시 구절 같은데 누구의 시인지, 시 제목이 무언지 기억이 나지 않고 입가에서 자꾸 맴돈다. 아님 유행가 가사였던가. ㅎㅎ
양성숙 편집위원  2017-07-29
[이 사진 한 장] 광화문거리 집회 현장을 가다
22일 오후 광화문 일대에서는 우정국 집배원과 마사회 노조원들의 집회가 있었다.우정국 집배원들은 인원 부족으로 집배원이 배달 업무 과로로 쓰러져 죽음에 이르렀다며 인원 증원을 해줄 것과 정규직 전환을 요구하며 서울광장에서 광화문까지 행진을 하였다. ...
권용동 주주통신원  2017-07-28
[이 사진 한 장] 한 여름을 청계천에서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는 휴일.청계천을 찾은 시민들과 외국인들이 물가에서 시원하게 보내고 있다. ...
권용동 주주통신원  2017-07-27
[이 사진 한 장] 서울역 고각공원 난간에서 놀고 있는 아이들
서울역 고각공원 난간에서 아이들이 놀고 있다. 부모의 보호가 요구된다. 사고없는 고각공원이 되기 위해서 안전요원를 배치하여 안전한 시민공원이 되기를 바란다. 편집: 양성숙 편집위원
권용동 주주통신원  2017-07-26
[이 사진 한 장] 서울광장 집회가 끝난 뒤
22일 오후 4시 서울광장 집회가 끝나고 버려진 쓰레기를 정리하고 있다. 주체측 자원봉사원들은 무더운 날씨에도 아랑곳 하지않고 쓰레기를 포대에 담아 치우고 있다. 쓰레기 포대와 간행물 모두 차량에 싣고 가니 서울 광장이 깨끗해졌다, 편집 : 양성숙 편...
권용동 주주통신원  2017-07-25
[이 사진 한 장] 살렸어야 할 것들
살렸어야 할 것들... 세월호와 4대강.
양성숙 편집위원  2017-07-24
[이 사진 한 장] 만남
풀꽃 : 그냥 지나치지 말고 나를 봐줄래나 : 어떻게 지나치겠어 마음 설레게 해놓고풀꽃 : 고마워 친구나 : 나도 널 만나 고마워 친구. 원치 않겠지만 기억해 줄게, 찰칵.
양성숙 편집위원  2017-07-20
[이 사진 한 장] 여름 밤바다
바다와 함께 있는... 하늘을 좋아한다. 저녁 8시경 제주도 애월읍 바다.해는 자취를 감춘 듯 보이지만 지는 해가 온 힘을 다해 하늘에 뿌린 빛은 신비한 푸른 색을 만든다. 사라지는 것은 자신의 가장 아름다운 모습을 남겨놓고 떠나나 보다...
이지산 주주통신원  2017-07-19
[이 사진 한 장] 암(?)에 걸린 동백나무
이 나무는 강진 백련사 숲 속에 있는 동백나무입니다. 하도 이상하여 쳐다보고 있으려니 산행하던 사람들이 일종의 나무 암이라고 알려주더군요 편집 : 양성숙 편집위원
마광남 주주통신원  2017-07-16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효창목길 6 (공덕동 116-25) 한겨레신문사 주주센터  |  대표전화 : 02)710-0128  |  팩스 : 02)710-0129
등록번호 : 서울 아03523  |  발행인 : 양상우  |  편집인 : 김광호  |  에디터 : 이동구  |  부에디터 : 안지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광호
편집위원 : 김경애, 김미경, 박효삼, 서기철, 심창식, 양성숙, 정혁준  |  객원편집위원 : 이미진, 유회중, 이다혜, 천예은
Copyright © 2017 한겨레: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