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3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옛날 옛적에] 위대한 오랑캐족의 역사 제35화
“‘배와 수레가 이르는 곳, 서리와 이슬이 내리는 곳[舟車所至 霜露所墜]’ 그런 곳이라면 어디든 (낙랑의)수레가 이르렀으리라.”(열하일기 '수레제도'에서) ‘낙랑樂浪’의 정체는 중화라는 공작새깃털을 선전하는 예배당이었으니(1화~제3화 참...
오순정 시민통신원  2018-07-31
[옛날 옛적에] 위대한 오랑캐족의 역사 제34화
제33화에서 영화 를 '수녀는 부활Act하리라'라고 해석하였지만, 또 한 가지 '수녀Sister의 계율Act'이라는 중요한 의미를 빼놓을 수 없으리라. 대한민국의 모든 권력이 국민으로부터 나오듯이, 교회의 모든 계율도 인간...
오순정 시민통신원  2018-07-25
[옛날 옛적에] 위대한 오랑캐족의 역사 제33화
제31화의 영화 에 관하여 어느 유식한 학자는 중대한 오역이라고 비판한다. '죽은 시인의 모임(내지 클럽)'이라야 맞다고. 그러나 제목이 가리키는 것이 단지 영화에 나오는 몇몇 사람의 클럽이 아니라 '내 안의 시인이 죽어버린 현대...
오순정 시민통신원  2018-07-18
[옛날 옛적에] 위대한 오랑캐족의 역사 제32화
"의학 법률 경제 엔지니어링 따위는 삶을 유지하는데 필요한 양식이지만, 詩와 아름다움, 사랑, 낭만은 삶의 목적이란 말이 있다"제31화에서 에 나오는 키팅선생의 수업은 '터무니없는 이분법'이라고 지적하였다. 키팅선생이 몰랐던 것은 무엇일...
오순정 시민통신원  2018-07-17
[옛날 옛적에] 위대한 오랑캐족의 역사 제31화
↵ 오~ 나여! 오~ 생명이여!수 없이 던지는 이 질문.신의 없는 자들로 이어지는 도시, 바보들로 넘쳐흐르는 도시영원히 나 자신을 질책―나보다 어리석은 자, 신의 없는 자가 어디 있을까?―하는 나 자신허망하게 빛을 열망하는 눈들, 보잘 것 ...
오순정 시민통신원  2018-07-13
[옛날 옛적에] 위대한 오랑캐족의 역사 제30화
빅토리아시대 교육의 위대한 지적 시도는 '분리와 정복'이었다.분리되어야 할 것은 문화였고, 그래서 문화는 고급한 것과 저급한 것으로, 좋은 것과 나쁜 것으로 나누어졌다.정복되어야 할 것은 새로이 발흥하여 인간문화의 구석구석에 비속함을 실...
오순정 시민통신원  2018-07-10
[옛날 옛적에] 위대한 오랑캐족의 역사 제29화
인간은 사회적 동물이다. '동물'이기에 밥과 섹스를 욕망하고, '사회적' 동물이기에 사랑과 존경을 갈망한다. 또한 '사회적' 동물이기에 인간은 일찍이 문명을 건설하였으니, 문명이 탄생하기 시작할 때 허위라는 ...
오순정 시민통신원  2018-07-06
[옛날 옛적에] 위대한 오랑캐족의 역사 제28화
“스칼렛 오하라는 미인은 아니지만 청년들이 그녀의 매력에 사로잡히면 그런 사실조차 깨닫지 못한다.”앞서 27화에서 본 의 첫 대목이다. 그런데 스칼렛 오하라를 설명하는 이 구절은 왠지 세계사에 가장 지대한 영향을 끼쳤다는 여인 클레오파트라를 연상케 한...
오순정 시민통신원  2018-07-04
[옛날 옛적에] 위대한 오랑캐족의 역사 제27화
삼국유사 ‘위만조선’편은 중국에서 피어난 철학과 조선민중의 영혼과의 위대한 만남이다. 뿐만 아니라 ‘삼국유사’라는 기나긴 역사여행의 방향과 목적, 그리고 미션을 제시하는 베이스캠프다. 일연이 독자들에게 제시하는 이슈들을 헤아려본다면 대략 다음 4가지로...
오순정 시민통신원  2018-07-01
[옛날 옛적에] 완도 항일운동의 이모저모 9(최종)
19, 기타 사건들 이상에서 소개한 바와같이 완도사람들이 주도적으로 일으킨 항일운동 외에도 타 지역 인사 및 단체들과 함께 봉기한 항일운동도 많았다.송내호가 대한독립단에 가입하여 김기환과 활동한 부분, 양기탁과 군자금을 모금...
마광남 주주통신원  2018-07-01
[옛날 옛적에] 위대한 오랑캐족의 역사 제26화
以兵威 위만이 (죽음 물질에 초연한 군자가 아닌)소인배[兵]의 위엄[威]으로侵降其旁小邑 ‘더불어 살리라[其旁]’를 침투[侵]시켜 ‘다양한 읍[小邑]’을 책봉[降]하자眞番臨屯 皆來服屬 진번과 임둔이 함께[皆]하고 변혁[來]하며 족속들[屬]을 포용[服]하...
오순정 시민통신원  2018-06-29
[옛날 옛적에] 위대한 오랑캐족의 역사 제25화
前漢朝鮮傳云 ‘전한서前漢書’ 조선전朝鮮傳은 이렇게 말한다.自始燕時常 진시황[始] 때부터 연燕은 상常의 씨[時]를 뿌리며略得眞番朝鮮 진번眞番을 경략[略]하여 조선을 교화[得]하였으니{師古曰戰國時燕因是 {조선: 안사고 가로되, 전국시대 연燕은 시是에 기인...
오순정 시민통신원  2018-06-27
[옛날 옛적에] 위대한 오랑캐족의 역사 제24화
唐裵矩傳云 ‘당배구전唐裵矩傳’은 말한다.高麗本孤竹國{今海州} “고려는 고죽국{획일의 물을 첨단화[今海]하는 주}을 모방[本]하였다.周以封箕子爲朝鮮 그것은 주周가 기자를 책봉하여 조선을 부추겼기[爲] 때문이며漢分置三郡 한漢은 (주나라의 郡과)분리[分]하...
오순정 시민통신원  2018-06-25
[옛날 옛적에] 완도 항일운동의 이모저모 8
17. 제3차 공산당 신의주사건1927년 제3차 조선공산당사건으로 이영, 권태석, 박형병 등 유수한 당내의 진보적 인사들과 정남국, 정창남, 위경양이 신의주 경찰에 체포된 사건이 발생했다. 체포된 이들은 재판에 부쳐졌는데 1929년 12월 1심에서 정...
마광남 주주통신원  2018-06-24
[옛날 옛적에] 위대한 오랑캐족의 역사 제23화
以唐高卽位五十 (중화는)요堯가 즉위하고 꼬치구이[五十]들을 춤추게[五] 하여 年庚寅 절구질하는 범[庚寅 야합(섹스)하는 지도자]을 유혹[年]하고자{唐高卽位元年戊辰 {요堯가 즉위하자 원元이 성숙[年]하여 무성[戊]하게 임신[辰]하매則五十年丁巳 춤추는 꼬...
오순정 시민통신원  2018-06-24
[옛날 옛적에] 위대한 오랑캐족의 역사 제22화
一熊一虎 同穴而居 획일화[一]하던 곰과 획일화[一]된 범이 같은 (중화의)동굴에 살며常祈于神雄願化爲人 항상 신웅께 빌어 (곰은)사람을 化하고 (범은)사람대접[爲]을 원했다.時神遺靈艾一炷 때마침 신인[神]이 영험한 쑥 한 줌과蒜二十枚曰 마늘 20개를 던...
오순정 시민통신원  2018-06-22
[옛날 옛적에] 위대한 오랑캐족의 역사 제21화
古記云 고기古記에 이르기를,昔有桓因{謂帝釋也} 중화[昔]가 환인桓因{제석帝釋을 말한다.}을 첩[有]으로 삼았으니庶子桓雄 서자 환웅桓雄은數意天下貪 하늘[天]을 기억Renaissance[意]하게 하고 탐욕[貪]을 하사[下]하여求人世 인간세상[人世]을 구求...
오순정 시민통신원  2018-06-21
[옛날 옛적에] [오순정의 역사]위대한 오랑캐족의 역사 제20화
魏書云 위서魏書에 이르기를,乃往二千載有壇君王儉 마침내 2천년을 지나 단군왕검壇君王儉을 ‘계승-부활[有]’하여立都阿斯達 아사달阿斯達에 도읍을 세우고{經云無葉山 {아사달은 ‘경經’에는 무엽산無葉山이라 하고,亦云白岳在白州地 ‘역亦’은 백악白岳이 백주白州를 ...
오순정 시민통신원  2018-06-20
[옛날 옛적에] [오순정의 역사] 위대한 오랑캐족의 역사 제19화
叙曰 나[余]는 공자왈맹자왈[曰]을 매질[又≒攴]하리라.大抵古之聖人 대저 옛날 성인聖人은方其禮樂興邦 예禮를 퍼뜨리고[方] 낙樂을 기약[其]함으로써 나라를 일으키고,仁義設敎 인의仁義로 설교하여則怪力亂神 괴력난신을 투사[則]하였으...
오순정 시민통신원  2018-06-20
[옛날 옛적에] [오순정의 역사] 위대한 오랑캐족의 역사 제18화
叙曰 나[余]는 공자왈맹자왈[曰]을 매질[又≒攴]하리라.大抵古之聖人 대저 옛날 성인聖人은方其禮樂興邦 예禮를 처방[方]하고 낙樂을 기약[其]함으로써 나라를 일으키고,仁義設敎 인의仁義로 설교하여則怪力亂神 괴력난신을 투사[則]하였으...
오순정 시민통신원  2018-06-18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효창목길 6 (공덕동 116-25) 한겨레신문사 참여소통 데스크  |  전화 : 02)710-0093  |  등록일 : 2015년 1월 15일  |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23  |  발행인 : 양상우  |  편집인 : 김광호  |  에디터 : 이동구  |  부에디터 : 심창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광호
편집위원 : 김경애, 김미경, 박효삼, 서기철, 안지애, 양성숙, 정혁준, 김국화  |  객원편집위원 : 김동호, 김태평, 김혜성,허익배
Copyright © 2018 한겨레: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