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5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대만이야기] 대만각시의 아리랑 사랑 8
한국에서 산지 어언 28년, 한국의 4계절 외에도 정말 좋아하는 것이 바로 때밀기입니다. 결혼 첫해, 저는 여전히 대만 생활 습성이 몸에 배어 날이 어두워지면 샤워를 했습니다. 그해 겨울날 아침 시어머니는 기온이 영하로 떨어...
라문황 주주통신원  2017-10-11
[대만이야기] [대만이야기 46]: 동북공정과 서북, 서남공정
중국의 동북공정은 중국 동북지역 3성, 즉 헤이룽장(黑龍江, 흑룡강), 지린(吉林, 길림), 랴오닝(遼寧, 요녕)성 역사에 관한 연구공정입니다. 자기들 땅에서 자기 역사를 어떻게 하던 우리가 감놔라 배놔라 할 이유도 없고, 하고 싶은 맘도 없지요. 하...
김동호 주주통신원  2017-09-25
[대만이야기] 대만각시의 아리랑 사랑 7
1981년 7월 29일 영국 찰스 황태자와 다이애나의 결혼식이 전 세계에 텔레비전으로 중계가 되었습니다. 여자들은 부러움이 가득한 목소리로, 어쩜! 면사포 좀 봐! 저 길고 하얀 면사포. 진짜 아름답다!저는 마음속으로 다짐 했지요. 나중에 나도 결혼을...
라문황 주주통신원  2017-09-21
[대만이야기] [대만이야기 45]:신장(新疆,신강)자치구 여행기-10(최종회)
그동안 신장 북쪽을 여행하였다면 마지막 회는 톈산(天山,천산)남쪽으로 이동하여 키질 석굴이 있는 쿠처(庫車,고차)에서 출발 쿠얼러(庫爾勒,고이륵)에서 일박하고 우루무치(烏魯木齊,오로목제)로 되돌아가는 약 900여 킬로미터를 이틀간 이동하는 신장의 남쪽...
김동호 주주통신원  2017-09-19
[대만이야기] [대만이야기 44]:신장(新疆,신강)자치구 여행기-9
여행을 하는 큰 즐거움의 하나는 그동안 전혀 알지 못했던 역사의 인물을 만나고 새로이 알게 될 때 느끼는 희열입니다.중국이나 다른 동남아를 여행하다 보면 불교유적을 많이 만납니다. 이천년 가까이 전래되며 많은 이야기를 후세에 남기고 있지요.그중에 석굴...
김동호 주주통신원  2017-09-13
[대만이야기] [대만이야기 43]:신장(新疆,신강)자치구 여행기-8
바인뿌루커(巴音布魯克,파음포로극)대초원’을 출발, 천산을 넘어 신장(新疆,신강)의 남쪽 타클라마칸 사막 북단으로 이동한 후 동쪽으로 달려 쿠처(庫車,고차)까지 가는 일정입니다.아침 식사를 마치고 8시에 출발을 하기로 했는데 가이드 이야기가 어제 내린 ...
김동호 주주통신원  2017-09-04
[대만이야기] [대만이야기 42]:신장(新疆,신강)자치구 여행기-7
천산에는 신장의 남과 북을 연결하는 교통의 요지 나라티(那拉提,나랍제)대초원이 있습니다. 오늘은 약 250여 년 전, 1771년 1월 5일 한겨울에 강물이 어는 러시아를 탈출한 몽고인들의 인솔자 워바시(渥巴錫,악파석)의 발자취를 따라 이동을 합니다. ...
김동호 주주통신원  2017-08-28
[대만이야기] 대만각시의 아리랑 사랑 6
1989년~1992년 사이에 전체 대한민국에서 활동하는 중국어 여행 가이드 중 대만사람은 유일하게 저 혼자였습니다. 다른 사람들은 모두 화교출신이었지요.자녀들이 부모님 여행경비를 부담하는 일명 효도관광단이 들어오면 대부분 노인들이라 표준어를 못했습니다...
라문황 주주통신원  2017-08-23
[대만이야기] 대만각시의 아리랑 사랑 5
[편집자 주] 라문황씨는 고향이 대만이다. 유학 온 한국남성을 만나 결혼해 현재 한국에서 살고 있다. 대만에 거주하는 김동호 주주통신원으로부터 을 소개받아 한겨레 주주가 되었다. 남편 이은모씨는 한겨레 애독자다. 라문황씨는 한국에 살면서 한지그림의 아...
라문황 주주통신원  2017-08-14
[대만이야기] [대만이야기 41]:신장(新疆,신강)자치구 여행기-6
이번 여행기도 이틀에 걸쳐 돌아본 마귀성과 싸이리무호수, 카자흐스탄과의 국경 등을 돌아본 글입니다. 우얼허 마귀성은 이안감독의 영화 와호장룡(臥虎藏龍)의 촬영지로 잘 알려진 곳이지만 애석하게도 전 영화를 보지 못했습니다.마귀...
김동호 주주통신원  2017-08-08
[대만이야기] 대만각시의 아리랑 사랑 4
[편집자 주] 라문황씨는 고향이 대만이다. 유학 온 한국남성을 만나 결혼해 현재 한국에서 살고 있다. 대만에 거주하는 김동호 주주통신원으로부터 을 소개받아 한겨레 주주가 되었다. 남편 이은모씨는 한겨레 애독자다. 라문황씨는 한국에 살면서 한지그림의 아...
라문황 주주통신원  2017-08-03
[대만이야기] [대만이야기 40] : 신장(新疆,신강)자치구 여행기-5
이번 여행기는 이틀에 걸쳐 관광을 한 카나스 공원의 전망대와 호수 그리고 인간정토(극락정토는 들어봤는데, 참 생소한 단어입니다.)라 불리는, 중국에서 가장 아름답다는 마을 허무촌(禾木村,화목촌)과, 역시나 천하제일탄(天下第一灘)인 오채탄(五彩灘)에 관...
김동호 주주통신원  2017-07-31
[대만이야기] 대만각시의 아리랑 사랑 3
[편집자 주] 라문황씨는 고향이 대만이다. 유학 온 한국남성을 만나 결혼해 현재 한국에서 살고 있다. 대만에 거주하는 김동호 주주통신원으로부터 을 소개받아 한겨레 주주가 되었다. 남편 이은모씨는 한겨레 애독자다. 라문황씨는 한국에 살면서 한지그림의 아...
라문황 주주통신원  2017-07-26
[대만이야기] [대만이야기 39] : 신장(新疆,신강)자치구 여행기-4
오늘 일정은 준가얼 분지의 동북단 푸온(富蘊)현에서 서쪽으로 이동 뿌얼진(布爾津,포이진)까지 약 420Km 입니다. 이곳 준가얼분지에는 준가얼 야생마가 국가의 보호를 받으며 자라고 있습니다. 6,000만 년 전의 원시말에 가장 가깝다고 합니다.준가얼 ...
김동호 주주통신원  2017-07-21
[대만이야기] 대만각시의 아리랑 사랑 2
[편집자 주] 라문황씨는 고향이 대만이다. 유학 온 한국남성을 만나 결혼해 현재 한국에서 살고 있다. 대만에 거주하는 김동호 주주통신원으로부터 을 소개받아 한겨레 주주가 되었다. 남편 이은모씨는 한겨레 애독자다. 라문황씨는 한국에 살면서 한지그림의 아...
라문황 주주통신원  2017-07-14
[대만이야기] [대만이야기 38] : 신장(新疆,신강)자치구 여행기-3
신장 여행의 시작은 검문검색으로 시작해서 검문검색으로 끝났다는 생각이 듭니다. 그래도 며칠 지나니 익숙해져서 그저 일상이 되고 말았습니다. 신장지구에 들어오는 순간 이동만 하면 어디서나 검색대를 통과해야 합니다. 물론 중국의 다른 도시에서 전철을 타기...
김동호 주주통신원  2017-07-13
[대만이야기] 대만각시의 아리랑 사랑 1
[편집자 주] 라문황씨는 고향이 대만이다. 유학 온 한국남성을 만나 결혼해 현재 한국에서 살고 있다. 대만에 거주하는 김동호 주주통신원으로부터 을 소개받아 한겨레 주주가 되었다. 남편 이은모씨는 한겨레 애독자다. 라문황씨는 한국에 살면서 한지그림의 아...
라문황 주주통신원  2017-07-04
[대만이야기] [대만이야기 37]:신장(新疆,신강)자치구 여행기-2
이번 여행을 가지 않았으면 아마도 영원히 알지 못했을 수도 있고, 알려고도 하지 않았을 두 가지 사실을 배웠습니다. 아시아대륙의 중앙이 우루무치이고, 우루무치는 바다에서 가장 멀리 떨어진 도시라는 사실. 가장 가까운 바다가 인도양으로 3,100Km 떨...
김동호 주주통신원  2017-07-03
[대만이야기] [대만이야기 36]:신장(新疆,신강)자치구 여행기-1
5월 30일부터 6월 11일까지 13일간 중국인들도 가기 쉽지 않아하는 신장(위구르)자치구를 다녀왔습니다.중국에서 가장 이질적인 곳이 두 군데 있습니다. 민족도 다르고 종교도 다르고, 지금도 끊임없이 독립을 주장하며 분쟁이 이어지는 곳. 신장(신강,위...
김동호 주주통신원  2017-06-26
[대만이야기] [대만이야기 35]:논공행상(論功行賞)
얻기도 어렵지만 내려놓기는 더욱 어렵고 힘든 것이 돈과 권력입니다.새로운 국가를 세우거나 권력을 잡게 되면 으레 뒤따르는 것이 논공행상이지요. 권력을 잡기까지 비바람 맞으며 노심초사하고 때로는 목숨까지 걸었던 지난날들에 대한 보상을 원하는 건 어쩌면 ...
김동호 주주통신원  2017-06-02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효창목길 6 (공덕동 116-25) 한겨레신문사 참여소통 데스크  |  전화 : 02)710-0093  |  등록일 : 2015년 1월 15일  |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23  |  발행인 : 양상우  |  편집인 : 김광호  |  에디터 : 이동구  |  부에디터 : 안지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광호
편집위원 : 김경애, 김미경, 박효삼, 서기철, 심창식, 양성숙, 정혁준, 김국화  |  객원편집위원 : 이미진, 유회중, 이다혜, 천예은
Copyright © 2017 한겨레: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