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이달의 필진>과 한줄논평

심창식 부에디터l승인2018.06.06l수정2018.06.06 23:45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가. 5월 <이달의 필진>으로 다음 5분을 선정하였습니다. 축하드립니다.

김선태 : 소금양치로 잇몸질환 Good Bye

http://www.hanion.co.kr/news/articleView.html?idxno=7266

김용택 : 29돌 맞는 법외노조 전교조 교사대회 

http://www.hanion.co.kr/news/articleView.html?idxno=7299

김혜성 : 하늘에 계시는 아버지 어머니에게 드리는 편지

http://www.hanion.co.kr/news/articleView.html?idxno=7197

이지산 : 몬트리올에서 첫 문화생활

http://www.hanion.co.kr/news/articleView.html?idxno=7308

최호진 : 가슴설레게 하는 홍매화

 http://www.hanion.co.kr/news/articleView.html?idxno=7199 

▲ 홍매화(최호진 그림)

나. 편집위원의 <한줄 논평>, <한줄 소감>

김미경 편집위원

 ► 5월 주주행사 기사는 6건이었다. 주주행사 기사는 늘 조회수가 높다. 6월 4일 기준으로 주주행사 기사 4건이 조회수 최상 20위 안으로 들어가고, 6건의 평균조회수도 342회이다. <한겨레:온>을 홍보하는데 효자 역할을 한다고 생각한다. 아쉬운 점은 행사를 안내하는 기사가 대부분이고 행사 참여 후의 기사는 부족하다는 것이다. 앞으로 후기 기사도 많이 나왔으면 좋겠다.

안지애 편집위원 

► 한국고대사(6) 유물이야기(김동호) : 기록된 사실과 실제 그대로의 역사를 비교해서 생각해보게 된다.

► 인정해야 인정받는다(김태평) : 현자와 인자가 되는 쉬운 방법을 알려준다.

► 하늘에 계시는 아버지 어머니에게 드리는 편지(김혜성) : 아버지와 어머니에 대한 그리움이 가슴에 사무친다.

► 몬트리올에서 첫 문화생활(이지산) : 캐나다에서 펼쳐질 젊은 친구의 활약상이 기대된다.

양성숙 편집위원

► 위대한 오랑캐족의 역사 1화(오순정) : 새로운 시각으로 본 고대사 이야기가 흥미롭다. 다음에 이어질 '광개토대왕비' 이야기도 기다려진다.

심창식 부에디터 (총평)

♦ 5월은 '계절의 여왕'으로 불리지만 현실 속에서는 '혁명과 변화의 달'이기도 하다. 5.16이 그러했고 5.18이 그러했다. 온 국민의 기대를 한 몸에 받았던 북미정상회담이 무산될 뻔한 위기를 넘기고 이제 역사적인 6.12 회담을 기다리며 6.13지방선거도 코앞에 다가오고 있다. 역사는 창조적인 상상력을 지닌 자들이 그려나가는 작품이다. 한반도의 역사가 어찌 전개될까? 하늘이여, 한반도를 굽어살피소서! 

♦ 이제 <한겨레:온>도 변화를 맞이할 때가 다가오고 있다. 그를 위해 필진의 확보는 물론이고, 기사의 양과 질이 동시에 확보되어야 한다. 오마이뉴스와 프레시안에 필적하는 인터넷 매체가 될 날이 언젠가 반드시 올 것이다. 이건 과언도 아니고 허풍도 아니다. 그런 꿈을 안고 <한겨레:온>이 탄생했기 때문이다. 꿈을 향해 전진하다보면 어느 순간 꿈이 이루어지는 것은 역사적 필연이다.

올해 남북평화를 기원하는 해를 맞이하여 '<한겨레:온>을 빛낼 100인의 인물'을 기대해본다. 아울러 2019년 150명, 2020년 200명의 필진이 활약할 날을 꿈꾸어 본다.

심창식 부에디터  cshim777@gmail.com

한겨레신문 주주 되기
한겨레:온 필진 되기
한겨레:온에 기사 올리는 요령
<저작권자 © 한겨레: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창식 부에디터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효창목길 6 (공덕동 116-25) 한겨레신문사 참여소통 데스크  |  전화 : 02)710-0093  |  등록일 : 2015년 1월 15일  |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23  |  발행인 : 양상우  |  편집인 : 김광호  |  에디터 : 이동구  |  부에디터 : 심창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광호
편집위원 : 김경애, 김미경, 박효삼, 서기철, 안지애, 양성숙, 정혁준, 김국화  |  객원편집위원 : 김동호, 김태평
Copyright © 2018 한겨레: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