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3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장인의 길] [장인의 길] 나전공예가 길정본
악화된 한·일 관계, 나전공예를 통해 우호적 관계로 회복 되었으면...서양인들은 우리의 나전 공예를 가리켜 「Korea mother of pearl」이라고 한다. 즉 「진주 보석의 어머니」라는 의미로 부르고 있다.동양 3국 중 중국은 조칠(彫漆), 일...
이칠용 주주통신원  2020-09-07
[장인의 길] 허운 남상준(南相駿) 선생의 혁필체, 젊은이와 친근한 글꼴로 재탄생!
최근 안상수 교수님과 협업으로 글꼴(글씨체)을 개발하고 있는 혁필 명인이 있어 화제가 되고 있다. 그 주인공은 바로 올해로 98세가 되신 남상준 옹이다. 그는 서울에서 태어나 6·25전쟁 전후 서울대 문과대학 법과를 수료하고, 뜻이 있어 설오 김석화 ...
이칠용 주주통신원  2020-08-10
[장인의 길] [장인의 길] '한지빔지공예' 해랑 이유미 작가
몇 년 전부터 한지가 유럽에 알려지기 시작했다. 성서와 고문서 복원에 많은 사람들이 관심을 갖기 시작하면서 덩달아 우리 한지문화도 각광을 받게 되었다. 또한 한지 문화가 시대를 앞서간 우수 문화로 홍보되면서 한지공예를 배우고 이를 전승·전수하겠다는 사...
이칠용 주주통신원  2020-08-06
[장인의 길] [장인의 길] 김유준 한국자개원단 대표
김유준 대표는 세계 최초로 딱딱한 자개를 부드럽게 원단화하여 섬유 포함 다양한 소재에 자개를 부착하는 기술을 개발한 장인입니다. 구두, 핸드백, 손지갑, 여권용 지갑, 벨트 등 일상용품에서 장신구까지 천연 자개를 부착한 제품으로 여성들의 마음을 사로잡...
이칠용 주주통신원  2020-07-23
[장인의 길] 나전칠기 장인 최태화
은평구 소재 ‘남해공예사’는 정부가 「100년 소공인 공방」으로 공인한 곳입니다. 지난 6월 23일 중소벤처기업부 서울지방벤처기업청 김영신 청장을 비롯하여 전근표 과장,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최선일 본부장, 한창훈 센터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나전칠기 공...
이칠용 주주통신원  2020-07-02
[장인의 길] 마지막 남은 백골(栢榾)쟁이 장경춘
경기도 남양주시 진벌로 천마산 우측, 주공산 자락 아래 실개천을 끼고 자리 잡은 백골 공방엔 입구에서부터 내부까지 괴목, 춘양목, 홍송 등 고재(오래된 나무)들이 가득 차 있다. 대한민국에 마지막 남은 백골장! 장경춘 선생....
이칠용 주주통신원  2020-06-11
[장인의 길] 유기공예의 대중화! 선두주자 유원용!
유기란 놋쇠를 말한다. 놋쇠는 구리를 주성분으로 하여 주석이나 아연, 니켈 등을 혼합한 합금물질이다. 전통적으로 놋쇠는 구리 1근(600g)에 주석 4냥 반을(약 168.7g) 배합하여 우리나라만의 독특한 방식으로 제작한다.유기는 제작공정이 까다롭고 ...
이칠용 주주통신원  2020-06-03
[장인의 길] 가죽공예 작가 홍수정
가죽은 이미 구석기시대부터 사람들이 가까이 다루었던 물질입니다. 그래서인지 홍수정 작가는 가죽 다루는 일이 자신의 내면 정서와 맞는다고 합니다. DNA가 말해주고 있다고나 할까요?그가 만들어내는 가방, 지갑, 장신구, 의류 등은 모두 가죽으로 만듭니다...
이칠용 주주통신원  2020-05-15
[장인의 길] 도리화 도자인형 이선미 공예가
이선미 작가는 도자기 인형에 한복을 입히는 공예가입니다. 도자기 인형을 만들기 위해서는 먼저 석고로 형태를 빚고 수천 번 갈고 다듬기를 해야 합니다. 고운 손가락과 손바닥이 거칠어지고 손가락 마디가 눈을 흘깁니다. 그다음에 ...
이칠용 주주통신원  2020-05-08
[장인의 길] 조현정 쉬즈웰 craft 공방을 찾아서!
조현정 쉬즈웰 craft 공방을 찾아서! 항구도시 인천인천 명소 차이나타운짜장면 박물관 건너편에 자리 잡고 있는 쉬즈웰 craft 공방 한창 어린아이들이 옹기종기 모여 컵, 접시 등 도자기 바탕에 그림들을 그리고 있었습니다. 그 모습이 참으로 보기 좋...
이칠용 주주통신원  2020-04-30
[장인의 길] 김강희 울산 지승공예 연구소를 찾아서!
지승공예란 우리 전통 한지를 좁고 길게 잘라 비비 꼬아 줄을 만든 뒤 그것을 이용해 갓집이나 화살통, 가마 속 요강 등 공예품을 만드는 것을 말합니다.옛 어른들께서 전해주는 이야기에 따르면 옛날 선비들이 서당에서 공부하면서 글 내용은 머릿속에 들어오지...
이칠용 주주통신원  2020-04-23
[장인의 길] 압화작가 김정이 공방을 찾아서
압화작가 김정이 공방을 찾아서 압화란 꽃이나 꽃잎을 납작하게 눌러서 말린 것을 활용하여 만든 각종 그림이나 형상을 말한다. 경기도 김포 소재 압화작가 김정이님 공방은 참으로 아담하다. 멋스런 아름다움이 고즈넉이 잠겨 있다. ...
이칠용 주주통신원  2020-03-05
[장인의 길] 문화재 복제가 임병시 장인
무엇이던지 척척! 못 만드는 게 없다. 그의 손은 마이다스의 요술 같다. 임병시 문화재 복제가는 장인이자 기술사라 할 수 있다. 그가 작업하고 있는 경기도 김포, 전흥공예사에 들어서면 1.2층 가득한 각종 조형물에 놀란다. 부처님, 각종...
이칠용 주주통신원  2020-02-27
[장인의 길] 세계알공예협회장 김혜란 알공예가
뉴질랜드, 호주, 영국, 이탈리아, 프랑스, 일본 등 세계 여러 나라에 알공예(Egg Art) 작품을 가지고 전시를 통해 대한민국의 문화예술을 알리는 홍보대사 김혜란님. 2020년 1월 22일 새해 벽두 양평군 서종면 매곡산 정상 청란교회의 심볼마크 ...
이칠용 주주통신원  2020-01-26
[장인의 길] "전통의 섬유공예 현대생활에 맞게!" 앞장 선 목은명대표
전통한복과 우리 보자기에서 아이디어를 얻어 [보자기 에코백]을 연구·개발하여 올해 한국디자인진흥원과 세종대왕기념사업회에서 개최한 공모전에 각각 입상을 하여 주변의 부러움을 샀다.지난 11월 14일부터 개최된 일본 가나자와 [KOGEI Art Fair ...
이칠용 주주통신원  2019-11-26
[장인의 길] 패(貝) 세공장인 김상윤 공방에서!
흔히 들어볼 수 없는 직업군입니다.패(貝) 세공장인!조개껍질(원패라고 함)을 가공하여 얇거나 두꺼운 것 위에 도안을 그리고 세공하여 기물에 부착하는 일종의 나전기법 중 일부입니다. 국내에서 유일무이한 장인입니다. 1963년 충남 공주에서 태어나 197...
이칠용 주주통신원  2019-11-03
[장인의 길] 지화장 이송자
부군은 목조각장, 아내는 지화장나무와 종이꽃의 만남이 한편의 드라마와 같다.예로부터 우리의 종이꽃은 크게 나누어 사찰화, 무속화, 궁중화로 나뉘는데 이송자 지화장은 사찰화 전문가로서 사월초파일 개최되는 영산재를 비롯하여 천도재, 사십구재, 백일재, 수...
이칠용 주주통신원  2019-10-23
[장인의 길] 父女 나전칠기인 권영진, 권미정
대한민국 명장이자 국가무형문화재 제113호 옻칠장 이수자인 권영진님의 공방을 찾은 것은 2019년 10월 1일 오전 10시경...마침 따님이자 조수인 권미정과 함께 칠방에서 작업을 하고 있었습니다. 옻이 오른다거나 민감해서 여성 칠예인들이 드문데 이분...
이칠용 주주통신원  2019-10-06
[장인의 길] ‘홍연화’ 한지·지승공예가 - 성남시 명장 지정, 명장관 개설
지난 7월 3일 오후 5시 남한산성 공원 내 성남시 민속공예전시관 2층에는 성남시에서 명장으로 지정한 ‘홍연화’장인의 명장관 개설을 축하하기 위해 많은 사람들이 모였다. 성남시에서는 김대진 성남문화원장, 김성태 성남예총고문을...
이칠용 주주통신원  2019-07-08
[장인의 길] [장인의 길] 백골쟁이(栢榾) 김의용 공방탐방기
지난주 토요일(16일) 경기도 광주시 곤지암읍 소재 김의용님 공방을 찾았다.나무(木)와 함께 한지 어언 50여년...스스로도 잘 살아왔다고 생각하며 현재의 생활도 아주 만족스럽다는 이야기를 하며김의용은 이날도 기술을 배우러 온 제자와 함께 먼지 가득한...
이칠용 주주통신원  2019-02-2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효창목길 6 (공덕동 116-25) 한겨레신문사 주주커뮤니케이션팀  |  전화 : 02)710-0124  |  등록일 : 2015년 1월 15일  |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23  |  발행인 : 김현대  |  편집인 : 이상준  |  에디터 : 이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준
편집위원 : 김경애, 김국화, 김동호, 김미경,김태평, 서기철, 심창식, 정혁준, 허익배   |  객원편집위원 : 김혜성, 박춘근, 박효삼, 안지애, 양성숙, 최성주, 하성환
Copyright © 2020 한겨레:온. All rights reserved.